프레시지, 건강•특수식 전문 기업 닥터키친과 합병

기사입력:2021-11-24 08:21:08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프레시지(공동대표 정중교, 박재연)가 건강, 특수식 전문 기업 닥터키친을 합병하며 간편식 사업 분야를 확장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합병은 양사 간 지분 교환 방식으로 진행되었으며, 각 사업분야의 전문적인 경영을 위해 프레시지는 정중교 대표 단독 대표 체재에서 박재연 대표와 공동대표 체재로 전환했다.

닥터키친은 각종 기저질환자 및 식이요법이 절실한 소비자들에게 맞춤형 식이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으로 건강, 특수식 분야에서 독보적인 입지를 다져왔다. 삼성병원, 서울대학병원 외 다수의 종합병원들과 임상실험을 거쳐 확보한 R&D 역량을 지중해식, 키토제닉, 비건 등 세계적으로 각광받는 건강 고관여군 식단에 적용해 건강을 중시하는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간편식 사업까지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프레시지는 밀키트 시장에서 60%의 점유율을 보유한 신선 HMR 분야 1위 기업으로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8,000평 규모의 HMR 전문 생산시설에서 500여 종에 달하는 간편식 제품을 생산하고 있으며, 하루 최대 10만 개의 간편식 생산이 가능한 생산 역량과 전국의 모든 온, 오프라인 판매 채널을 비롯해 해외 수출까지 진행하는 유통 역량을 갖추고 있다.

최근에는 인플루언서부터, 대기업, 소상공인까지 누구나 간편식 시장에 쉽게 진출할 수 있도록 상품기획, 생산, 판매를 돕는 간편식 퍼블리싱 사업으로 시장 내 독자적인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다. 프레시지는 이번 합병을 통해 글로벌트렌드인 건강식 제품까지 퍼블리싱 하며 신규 사업군에서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하게 된다.

닥터키친은 프레시지의 탄탄한 사업 인프라를 확보하여 제품 생산량 증대와 판매 채널 확대를 통해 건강, 특수식 시장 분야의 독점적 지위를 강화 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프레시지 정중교, 박재연 공동대표는 “이번 양사 합병을 통해 식품업계의 메가 트렌드인 편의성과 건강 두 마리 토끼를 잡으며 독보적인 사업 역량을 갖추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834.29 ▼28.39
코스닥 942.85 ▼15.85
코스피200 376.08 ▼4.3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3,285,000 ▼61,000
비트코인캐시 352,100 ▼1,500
비트코인골드 35,050 ▼100
이더리움 2,982,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29,650 ▲100
리플 741 ▼1
라이트코인 131,200 ▲100
이오스 2,713 ▲16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3,300,000 ▼55,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3,306,000 ▼161,000
비트코인캐시 352,500 ▼2,500
비트코인골드 34,850 ▼1,050
이더리움 2,984,000 ▼17,000
이더리움클래식 29,700 ▼40
리플 741 ▼4
퀀텀 6,870 ▼40
라이트코인 130,800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