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부산진소방서 구조구급과장 "이물질에 의한 기도폐쇄, 하임리히법으로"

기사입력:2021-09-28 19:35:16
center
이상돈 부산진소방서 구조구급과장.(사진제공=부산소방재난본부)
[로이슈 전용모 기자]
매년 기도폐쇄로 인한 사망 사고가 늘고 있다.

기도폐쇄는 떡과 같은 음식물이나 작은 장난감 등의 이물질이 기도를 막아 호흡을 방해함으로써 발생하는게 대부분이다. 초기대처가 늦어지면 심정지로 이어져 사망에 이르기도 한다.

이물질의 크기가 크지 않아 기침만으로도 뱉어낼 수 있다면 다행이지만 그렇지 않을 경우를 대비해 올바른 처치법을 알아둬야 한다.

큰기침과 등 두드리기로 기도 이물 폐쇄가 해결되지 않으면 하임리히법을 실시한다. 하임리히법은 약물, 음식 등이 목에 걸려 질식 상태에 빠졌을 때 하는 응급처치법이다.

환자가 숨쉬기 힘들어하거나 목을 감싸고 괴로움을 호소할 경우 기도폐쇄로 판단한다.

주변 사람 중 특정 사람을 지정해 119를 불러 달라고 요청한다. 119가 오는 동안 환자가 스스로 기침이 가능할 경우 방해하지 말고 기침을 하도록 한다. 기침을 하지 못 할 경우 환자의 어깨뼈 사이를 손꿈치로 5회 강하게 두드린다.

등 두드리기가 효과가 없다면 복부를 압박해 이물질 제거를 돕는다. 환자의 등 뒤에서 주먹 쥔 손을 배꼽과 명치 중간에 엄지손가락이 배에 닿도록 놓는다.

다른 한 손으로 주먹을 감싼 뒤 한쪽 다리는 환자의 다리 사이로, 반대쪽 다리는 뒤로 뻗어 균형을 잡는다. 팔에 강하게 힘을 주면서 배를 안쪽으로 누르며 위로 5회 당겨준다.

임산부나 고도비만의 경우 가슴 부위를 밀어낸다. 이물질이 제거 되거나 119가 도착할 때까지 반복한다.

이물질이 밖으로 나와 의식이 돌아온 뒤에는 장기가 손상됐을 가능성이 있으므로 반드시 의료기관을 방문한다.

기도폐쇄와 같은 응급상황은 구급대 도착 전 빠른 조치가 중요하며, 가족과 이웃을 위해 하임리히법을 익혀두는 지혜가 필요하겠다.

부산소방재난본부에서는 하임리히법 외에도 상황별 응급처치 방법 및 중요성을 시민들에게 적극 홍보하고 있으니 생활응급처치교육을 희망하는 시민은 소방안전교육 통합예약사이트에서 교육신청을 할 수 있다.

-이상돈 부산진소방서 구조구급과장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68.65 ▲40.08
코스닥 738.94 ▲6.59
코스피200 325.57 ▲4.8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972,000 ▼45,000
비트코인캐시 168,100 ▼400
비트코인골드 22,210 ▲130
이더리움 2,014,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27,600 ▼70
리플 515 ▼3
이오스 1,367 ▲3
퀀텀 3,307 ▼1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981,000 ▼22,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980,000 ▼38,000
비트코인캐시 167,400 ▼1,100
비트코인골드 21,800 0
이더리움 2,014,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27,600 ▼70
리플 516 ▼2
퀀텀 3,305 ▼13
이오타 291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