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법원 판결] 도시 일용근로자의 일실수입을 그 1일 노임에 관한 통계사실에 기초하여 평가하는 경우, 가동일수의 인정방법에 대해

기사입력:2024-06-21 17:20:03
대법원 전경.(사진=연합뉴스)

대법원 전경.(사진=연합뉴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김도현 기자]

대법원은 甲이 크레인을 이용해 작업 하던 중 바닥으로 추락하여 골절 등의 상해를 입어, 근로복지공단이 甲에게 휴업급여 등을 지급하고 크레인의 보험자인 乙 주식회사에게 구상금 소송을 제기한 후, 도시 일용근로자의 월 가동일수가 문제 된 사안에서,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위 사고 당시 도시 일용근로자의 월 가동일수를 20일을 초과하여 인정하기 어렵다"고 판결했다.

대법원은 지난 4월 25알, 이같이 선고했다.

법률적 쟁점은 도시 일용근로자의 일실수입을 그 1일 노임에 관한 통계사실에 기초하여 평가하는 경우, 가동일수의 인정방법이다.

법원의 판단은 우리나라는 1주간 근로시간의 상한을 44시간에서 40시간으로 줄이면서 그 시행일을 사업 규모에 따라 단계적으로 정한 결과 2011. 7. 1.부터는 원칙적으로 5인 이상의 근로자를 사용하는 모든 사업이나 사업장에 적용되는 등 근로현장에서 근로시간의 감소가 이루어졌다.

이와 아울러 근로자의 삶의 질 향상과 일과 삶의 균형이 강조되는 등 근로여건이 과거와 달라진 점, 법정통계조사인 고용형태별 근로실태 조사의 최근 10년간 월 평균 근로일수 등에 의하면 과거 대법원이 도시 일용근로자의 월 가동일수를 22일 정도로 보는 근거가 되었던 각종 통계자료 등의 내용이 많이 바뀌었다.

따라서 도시 일용근로자의 일실수입을 그 1일 노임에 관한 통계사실에 기초하여 평가하는 경우, 가동일수에 관해서도 법원에 각종 통계자료 등에 나타난 월평균 근로일수와 직종별 근로조건 등 여러 사정들을 감안해야한다고 대법원은 판시했다.

김도현 로이슈(lawissue) 기자 ronaldo0763@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95.46 ▼28.89
코스닥 828.72 ▲6.24
코스피200 383.89 ▼5.1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048,000 ▲408,000
비트코인캐시 558,000 ▲4,500
비트코인골드 37,470 ▲270
이더리움 4,933,000 ▲37,000
이더리움클래식 33,730 ▲120
리플 838 ▲2
이오스 855 ▲4
퀀텀 3,915 ▲2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081,000 ▲392,000
이더리움 4,929,000 ▲25,000
이더리움클래식 33,760 ▲130
메탈 1,619 ▲9
리스크 1,522 ▲7
리플 836 ▲2
에이다 617 ▲10
스팀 292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003,000 ▲365,000
비트코인캐시 558,000 ▲4,000
비트코인골드 36,630 ▲10
이더리움 4,929,000 ▲36,000
이더리움클래식 33,680 ▲90
리플 838 ▲1
퀀텀 3,868 0
이오타 240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