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총리·비서실장 인선 고심... 별도 일정 없이 장고

기사입력:2024-04-17 13:18:08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미지 확대보기
윤석열 대통령이 국무총리·비서실장 등 후임 인선을 위한 장고에 들어간 모양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17일 대통령실 관계자는 "대통령이 오늘 비공개 일정도 잡지 않고 심사숙고할 것으로 안다"며 "인선 발표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총선 패배에 따른 국정 쇄신을 예고한 가운데 주요 인사인 만큼 최대한 후보군을 폭넓게 추천받으며 신중을 기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차기 총리 후보로 국민의힘 권영세·주호영 의원, 김한길 위원장 등이 여전히 거론되고 있다.

안제민 로이슈 기자 newsahn@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1.81 ▼1.65
코스닥 846.58 ▲0.86
코스피200 371.62 ▲0.2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885,000 ▲469,000
비트코인캐시 677,000 ▲2,000
비트코인골드 49,820 ▼20
이더리움 5,291,000 ▲75,000
이더리움클래식 45,380 ▲690
리플 725 ▲3
이오스 1,135 ▲1
퀀텀 5,085 ▲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953,000 ▲528,000
이더리움 5,296,000 ▲85,000
이더리움클래식 45,420 ▲860
메탈 2,620 ▲24
리스크 2,350 ▼6
리플 725 ▲3
에이다 641 ▲5
스팀 374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936,000 ▲516,000
비트코인캐시 678,500 ▲3,500
비트코인골드 49,890 ▼360
이더리움 5,290,000 ▲65,000
이더리움클래식 45,380 ▲750
리플 725 ▲2
퀀텀 5,085 ▲35
이오타 306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