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금융, 지난해 순이익 2조1333억원 기록

기사입력:2024-02-22 15:40:06
사진=메리츠금융그룹 CI

사진=메리츠금융그룹 CI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심준보 기자] 메리츠금융지주가 2023년 당기순이익 2조 1,333억원을 기록하면서 사상 처음으로 2조원대 이익을 올렸다고 밝혔다.
지난해 연결기준 총자산은 102조 2,627억원으로, 최초로 100조원을 돌파했다. 자기자본이익률(ROE)은 업계 최고 수준인 28.2%를 달성했다.

회사별로 살펴보면, 메리츠화재의 2023년 별도기준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2조 1,171억원, 1조 5,74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3.6%, 25.2% 증가했다.

메리츠증권은 2023년 연결기준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이 각각 8,813억원과 5,900억원으로 집계됐다. 특히 영업이익은 2년 연속 업계 1위를 차지했다.

앞서 메리츠금융그룹은 2023년부터 최소 3년간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의 50% 이상을 주주에게 환원하는 내용을 뼈대로 하는 ‘중기 주주환원 정책’을 발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작년 두 차례에 걸쳐 총 6,400억원의 자사주를 소각했고, 2023년 배당으로 총 4,483억원(주당 2,360원)을 지급하기로 발표했다. 자사주 소각과 배당을 합친 총 주주 환원율은 51%에 달한다.
메리츠금융지주 관계자는 “지난해 보험업계 영업경쟁이 격화되고, 대내외적 어려움으로 인해 증권업계 업황이 뒷걸음친 상황에서도 메리츠화재와 메리츠증권은 탄탄한 기초체력을 바탕으로 준수한 실적을 기록했다”며, “메리츠화재는 양질의 장기 보장성 보험 매출 확대를 통한 장기손익 성장에 집중할 예정이며, 메리츠증권은 어려운 시장 여건 등을 감안해 선제적이고 보수적인 리스크관리를 통해 우량자산 중심의 수익 포트폴리오 구축 노력을 지속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34.70 ▲50.52
코스닥 855.65 ▲22.62
코스피200 359.06 ▲6.2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850,000 ▼492,000
비트코인캐시 707,500 ▼5,500
비트코인골드 48,470 ▼780
이더리움 4,464,000 ▼23,000
이더리움클래식 37,850 ▼380
리플 726 ▼4
이오스 1,076 ▼12
퀀텀 5,585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979,000 ▼566,000
이더리움 4,467,000 ▼29,000
이더리움클래식 37,930 ▼370
메탈 2,189 ▼27
리스크 2,111 ▼34
리플 726 ▼6
에이다 659 ▼6
스팀 363 ▼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800,000 ▼420,000
비트코인캐시 707,000 ▼5,500
비트코인골드 47,900 ▼470
이더리움 4,459,000 ▼27,000
이더리움클래식 37,770 ▼330
리플 725 ▼5
퀀텀 5,540 ▼45
이오타 327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