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금융그룹, 지난해 당기순이익 5860억원...전년 대비 2.5% 감소

기사입력:2024-02-06 18:23:40
JB금융지주 본점 전경. 사진=JB금융지주

JB금융지주 본점 전경. 사진=JB금융지주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심준보 기자] JB금융지주는 지난해 당기순이익(지배지분) 5,860억원을 달성했다고 6일 밝혔다. 이는 전년대비 2.5% 감소한 수치이나, 선제적인 충당금 적립 및 민생 금융지원 등 비경상적 요인을 감안하면 가이던스로 제시한 수준을 상회하는 실적을 시현했다고 JB금융지주는 설명했다.
JB금융지주에 따르면 주요 경영지표 부문에서 지배지분 ROE 12.1% 및 ROA 0.99%를 기록했다.

경영 효율성 지표인 영업이익경비율(CIR)은 이자이익 증가와 지속적인 비용 절감 노력에 힘입어 전년대비 1.6% 포인트 개선된 38.3%를 기록했다.

보통주자본비율(잠정)은 전년대비 0.78% 포인트 상승한 12.17%를 기록하였으며 개선된 자본비율을 기반으로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주주환원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JB금융지주 이사회는 보통주 1주당 현금 735원의 결산 배당을 결정하였다. 지난해 실시한 중간배당 120원을 감안한 배당성향은 28% 수준이다. 이와 함께, 2023년 신탁계약을 통해 매입한 자사주 가운데 200억원 규모를 소각하기로 결정하였다.

계열사인 전북은행과 광주은행은 각각 2,045억원 및 2,407억원을 기록하였으며, JB우리캐피탈은 전년대비 5.1% 증가한 1,875억원의 실적을 달성하여 그룹의 견고한 실적을 견인하였다. JB자산운용은 50억원의 순이익을 기록하였고, JB인베스트먼트는 37억원의 실적을 시현하였다. 손자회사인 캄보디아 프놈펜상업은행(PPCBank)은 전년대비 14.8% 증가한 341억원의 실적을 달성하였다.
김기홍 회장은 “올해에도 대내외 경제여건 및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에서 JB금융그룹은 미래예측에 기반한 선제적 리스크 관리를 최우선의 경영과제로 삼고, 수익성 중심의 내실 경영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34.70 ▲50.52
코스닥 855.65 ▲22.62
코스피200 359.06 ▲6.2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827,000 ▲17,000
비트코인캐시 707,500 0
비트코인골드 48,610 ▲290
이더리움 4,467,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37,920 ▼130
리플 728 0
이오스 1,084 ▲3
퀀텀 5,685 ▲6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949,000 ▲143,000
이더리움 4,471,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7,980 ▼130
메탈 2,207 ▲3
리스크 2,119 ▼1
리플 729 ▲1
에이다 660 ▼1
스팀 366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803,000 ▲141,000
비트코인캐시 705,500 0
비트코인골드 47,900 ▼470
이더리움 4,461,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37,890 ▼110
리플 727 ▲2
퀀텀 5,660 ▲75
이오타 327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