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해경, 국제성 범죄 예방 ‘유관기관 간담회’

기사입력:2023-11-15 18:47:28
center
(사진위부터 시계방향) 유관기관 간담회 모습/ 중앙특수구조단 견학 /해양경찰 잠수지원함 견학.(사진제공=부산해양경찰서)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해양경찰서(서장 정영진)는 15일 서 내 회의실에서 해상을 통한 외국인 밀입국, 마약류 밀반입 등 국제성 범죄 예방을 위해 ‘하반기 유관기관 네트워크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부산지방검찰청, 부산경찰청, 부산본부세관, 해군 정보사령부, 부산출입국외국인청, 문화재청, 부산항만공사 총 7개 기관 10명이 참여했다.

참석자들은 해상을 통한 외국인 밀입국, 조선수리업체 외국인근로자 집단 마약(대마) 유통·투약 사례를 공유하고, 날로 지능화되는 외국인 범죄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업체계 구축 및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더불어 감천항, 남항 등 관내 외사 취약지도 합동점검을 했다.

지난 10월 중국인 22명이 고속선박을 이용해 충남 보령 앞바다로 집단 밀입국을 시도한 사건과 관련, 남해안도 안전지대가 될 수 없다. 특히 부산의 감천항은 러시아 등 외국적 어선의 어획물 하역, 수리 등 목적으로 기항하고 있어 외국인 선원의 밀입국 및 무단이탈, 마약류·총기 밀반입, 유통 등 범죄 가능성이 높은 곳이다.

부산해양경찰서 관계자는 “향후에도 정기적인 협조 회의를 통해 유기적인 공조 체제를 더욱 강화하고, 긴밀한 협력을 바탕으로 해‧육상 불시 검문과 단속활동을 강화하는 등 지능화 되어가는 해상에서의 국제성 범죄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전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53.31 ▼4.48
코스닥 864.07 ▼2.10
코스피200 356.04 ▼0.8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152,000 ▼216,000
비트코인캐시 359,100 ▼4,100
비트코인골드 32,780 ▼140
이더리움 4,035,000 ▼23,000
이더리움클래식 35,760 ▼340
리플 751 ▼5
이오스 1,045 ▼13
퀀텀 4,495 ▼5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447,000 ▼208,000
이더리움 4,051,000 ▼29,000
이더리움클래식 35,990 ▼260
메탈 2,237 ▼39
리스크 2,006 ▲8
리플 755 ▼4
에이다 820 ▼7
스팀 338 ▼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185,000 ▼146,000
비트코인캐시 359,400 ▼4,200
비트코인골드 33,000 ▼510
이더리움 4,039,000 ▼20,000
이더리움클래식 35,770 ▼340
리플 751 ▼3
퀀텀 4,494 ▼60
이오타 37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