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매출 3071억·영업익 362억..."역대급 실적"

기사입력:2023-07-27 19:59:38
[로이슈 전여송 기자]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이창재)이 2분기에 별도기준 최고 매출과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대웅제약은 27일 2023년 2분기 경영실적을 통해 별도기준 매출액 3071억원, 영업이익 362억 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각 4.5%, 7.8% 성장하며 역대 분기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연결기준으로는 매출액 3500억 원, 영업이익 395억 원을 기록했다.

이번 2분기에는 2년 연속 신약을 배출한 전문의약품이 2207억 원 매출을 기록, 전년 동기 대비 7.3% 성장하며 대웅제약 전체 실적을 이끌었다.

위식도역류질환(GERD) 신약 ‘펙수클루’는 국내에서 출시 1년만에 410억 원을 기록했다. 지난달 세계 1위 항궤양제 시장인 중국에 품목허가 신청한 펙수클루는 올 하반기 필리핀 수출을 시작으로 2027년 전세계 100개국 진출 목표를 가속화 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5월 출시한 국산 1호 SGLT-2 억제제 신약 ‘엔블로’ 역시 출시 한 달 만에 발 빠르게 메트포르민 복합제 ‘엔블로멧’까지 허가 받았다. 엔블로는 동일 계열 치료제 30분의 1에 불과한 0.3mg만으로도 동등 이상의 우수한 혈당 및 당화혈색소 강하 효과와 안전성이 강점이다.
나보타는 파트너사 에볼루스를 통해 해외 판매 국가를 늘리며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지난 6월 에볼루스는 영국, 독일, 오스트리아에 이어 이탈리아에도 나보타(유럽명 누시바)를 출시하며 북미와 유럽이라는 양대 빅마켓에서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

또한 최근 대웅제약이 2대 주주로 올라선 나보타의 치료적응증 파트너사 ‘이온바이오파마’가 미국 증시에 상장했다. 대웅제약은 급속하게 증가하고 있는 나보타 수요량에 발 맞추어 지난 5월 연간 1300만 바이알 생산이 가능한 3공장 건설을 발표하기도 했다.

아울러 기술수출을 통한 글로벌 사업 역시 주목할 만한 성과를 보였다. 대웅제약은 지난 4월 미국 생명공학 투자 회사 애디텀바이오의 포트폴리오 회사 비탈리바이오와 임상 1상 단계의 자가면역 치료 신약 후보물질 DWP213388의 글로벌 개발 및 상업화에 대한 권리를 이전하는 4억7700만 달러(약 6391억 원) 대규모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 조건에는 개발 중인 신약 후보 물질 2개의 기술이전이 옵션으로 포함되어 있어 옵션권이 실행될 경우 국내 제약회사의 다중 파이프라인 자가면역치료제 기술수출 중 최대 규모를 기록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신약 출시에 따른 매출 증대, 나보타의 글로벌 선전, 기술수출 등 대웅제약은 매분기 성장을 갱신하는 ‘혁신 성장구조’를 만들었다”며, “나보타, 펙수클루, 엔블로라는 대웅제약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한국을 대표하는 헬스케어그룹으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4.62 ▼28.38
코스닥 855.06 ▼15.31
코스피200 370.58 ▼4.0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160,000 ▼8,000
비트코인캐시 682,000 ▼2,000
비트코인골드 50,950 ▼300
이더리움 4,334,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9,740 ▼150
리플 724 ▼1
이오스 1,128 ▼3
퀀텀 5,145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143,000 ▼85,000
이더리움 4,338,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39,770 ▼130
메탈 2,641 ▼9
리스크 2,654 ▼32
리플 725 ▲0
에이다 668 ▼2
스팀 385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089,000 ▼66,000
비트코인캐시 681,500 ▼2,000
비트코인골드 51,100 0
이더리움 4,333,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39,600 ▼280
리플 724 ▼1
퀀텀 5,165 0
이오타 299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