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사이언스 故 박만훈 부회장, 국민훈장 목련장 수훈

기사입력:2022-11-30 20:24:29
center
[로이슈 전여송 기자]

SK바이오사이언스(사장 안재용)는 올 한 해 국내 보건산업분야 성과를 결산하는 ‘2022년 보건산업 성과교류회’에서 故 박만훈 부회장이 대한민국 보건의료기술∙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아 ‘국민훈장(목련장)’을 수훈했다고 30일 밝혔다. 훈장은 故박만훈 부회장의 부인인 이미혜 여사가 대리 수훈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에 따르면 故 박만훈 부회장이 수훈한 국민훈장은 보건복지부가 우리나라 보건의료기술 발전에 탁월한 성과가 있는 연구자 및 보건산업 육성∙진흥에 뛰어난 성과가 있는 자에게 수여하는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자 정부 포상’ 중 최고 훈격이다.

故 박만훈 부회장은 SK바이오사이언스의 백신 연구개발(R&D)과 생산기반 구축을 진두지휘하며 국내 제약∙바이오 산업 기반 및 백신 R&D 역량을 글로벌 수준으로 향상시킨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세포배양기술을 바탕으로 신속하고 안전한 백신 개발과 국산화에 앞장서 백신주권 확립 및 글로벌 공중보건 수호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았다.

故 박만훈 부회장은 글로벌 플레이어를 목표로 신기술을 이용한 자체 백신 개발 및 차세대 신개념 백신 생산시설(L하우스) 구축을 동시에 진행함으로써, 이후 SK바이오사이언스가 빠르게 글로벌 백신시장에 진출해 글로벌 파트너십을 구축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특히 SK바이오사이언스가 대한민국 1호 코로나19 백신 ‘스카이코비원’을 성공적으로 개발할 수 있었던 데는 故 박만훈 부회장이 확립한 세포배양기술이 지대한 역할을 했다는 평가다. 세포배양기술은 최첨단 무균 배양기를 통해 백신을 생산해 항생제나 보존제의 투여가 필요 없고 생산까지의 기간도 짧아 신종 감염병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는 설명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 안재용 사장은 “일찍이 글로벌 파트너십과 신기술 개발을 바탕으로 글로벌 수준의 역량과 백신 주권의 중요성을 강조하신 故박만훈 부회장이 있었기에, SK바이오사이언스가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SK바이오사이언스는 故박만훈 부회장의 헌신이 헛되지 않도록 지속적인 R&D 및 생산역량 강화, 글로벌 파트너십 확대를 통해 넥스트 팬데믹에 적극 대응하고 글로벌 공중 보건 수호에 지속적으로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69.09 ▲17.38
코스닥 776.72 ▲3.93
코스피200 323.44 ▲2.89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9,419,000 ▲17,000
비트코인캐시 172,200 ▼300
비트코인골드 22,570 ▲380
이더리움 2,118,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29,310 ▼90
리플 511 ▼0
이오스 1,412 ▲2
퀀텀 3,768 ▲18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9,428,000 ▲34,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9,415,000 ▲26,000
비트코인캐시 172,300 ▼100
비트코인골드 22,320 ▲200
이더리움 2,117,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29,350 ▼20
리플 511 ▲0
퀀텀 3,759 ▲30
이오타 315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