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참사 당일 120다산콜센터 녹취록’ 실종자 신고, 서울시에 하라더니…

서울시, 지난 3일 해명자료로 “120 이태원 신고 140건 중 8건만 안전 관련”… 정작 실종자 신고 대처 못한 건 숨겨 기사입력:2022-11-07 06:45:23
center
이태원 참사관련 녹취록.(제공=용혜인의원실)
[로이슈 전용모 기자]
당초 서울시가 이태원 참사 직후 120다산콜센터로 온 안전 관련 신고가 8건에 불과했다는 해명이 무색하게 참사 직후부터 다음날 새벽까지 이태원 참사 실종자를 찾는 시민들의 전화가 쏟아졌던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시는 오전 6시까지도 실종자 확인과 관련한 지침도 제대로 내리지 못한 걸로 확인됐다.

6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기본소득당 용혜인 의원이 서울시로부터 제출받은 이태원 참사 관련 120다산콜센터 녹취록을 분석한 결과, 10월 29일 오후 7시부터 30일 오전 6시까지 이태원 참사 관련 민원 105건 중 55건이 참사 실종자 확인·신고 관련 민원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120다산콜센터는 이태원 참사 발생 후 2시간15분 후인 30일 0시30분 처음으로 실종자 확인을 문의하는 전화를 받았다. 그러나 녹취록에 따르면 120다산콜센터는 서울시로부터 관련 정보나 지침을 전혀 받지 못한 상태였다고.

120다산콜센터는 30일 0시30분 실종자 신고 민원에 당시 참사 대응 중이었던 119신고센터로 접수처를 임의로 안내하다, 오전 4시 35분 실종자 신고 문의부터는 112신고센터로 안내를 변경했다.

이어 4시 37분 문의자가 “뉴스에서 서울시청에서 사고 접수를 받는다”고 전달하자, 120다산콜센터 측은 “저희가 전달받은 사항은 없다”고 답했다.

4시 53분 통화에서야 120다산콜센터 측은 실종자 안내 접수처가 한남동주민센터라는 사실을 전달할 수 있었으나, 한남동주민센터 측 신고 핫라인 확보가 지연되면서 자체적으로 임의 접수를 시작했다. 마지막 녹취록인 5시 59분까지 한남동주민센터 실종자 신고 핫라인은 준비되지 않았고, 120다산콜센터는 이 날 끝까지 자체 임의 접수로 대응해야 했다.

한편, 이태원 참사 직후 실종자 신고 관련 민원이 쏟아지자 120다산콜센터가 서울시에 2번이나 직접 지침을 요청한 정황도 포착됐다.

녹취록에 따르면 120다산콜센터는 3시 43분 서울시청 당직실, 서울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직접 전화해 이태원 참사 사상자 명단과 안내 내용을 문의했으나 “아직 준비 중”이라는 답변만 받았다. 이어 4시 43분 서울시청에 재문의했으나 이렇다 할 답변을 받지 못했다.

앞서 서울시는 지난 3일 해명자료를 내어 “120다산콜재단의 총 상담 37,477건 중 ‘이태원, 할로윈’으로 검색한 결과 140건 중 안전과 관련된 문의는 8건으로 파악되었다”고만 밝혔는데, 실제 녹취록 확인 결과 실종자 확인·신고 민원이 다수 접수되었음에도 서울시가 제대로 대처하지 못한 사실은 숨긴 것이다.

한편 서울시는 30일 오전 7시 김의승 행정1부시장 주재로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대책회의를 열었다는 보도자료를 발표하며 한남동주민센터에서 30일 8시40분 기준 총 355건(방문 44건, 전화 311건)의 실종신고를 접수했다고 알렸다.

용혜인 의원은 ”서울시는 지금껏 사고 직후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수립해 바로 대응한 것처럼 얘기해왔는데 녹취록을 직접 살펴보니 참사 다음날 오전 6시까지 실종자 신고를 어디로 받을지조차 결정하지 못했다“며 "참사 수습 한참인 5시경 경찰이 서울시 재난대책본부 연락처를 120다산콜센터에 문의하는 등 재난 공조체계 자체도 무너져 있었던 걸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용의원은 ”이번 120다산콜센터 녹취록 공개 경우처럼 이태원 참사 진상규명을 위해서는 먼저 경찰·소방·행정안전부·서울시·용산구 등 관계기관의 모든 자료가 투명하게 공개되어야 한다“며 ”국회에서 현안 질의만 할 게 아니라 국회증감법에 따른 자료 요구·증인 출석 요구를 위해 상임위 차원의 청문회부터 조속히 개최되어야 한다“고 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86.84 ▲18.19
코스닥 740.48 ▲1.54
코스피200 328.21 ▲2.6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661,000 ▲29,000
비트코인캐시 168,100 ▲200
비트코인골드 21,850 ▲140
이더리움 1,967,000 0
이더리움클래식 27,040 ▲100
리플 507 ▼2
이오스 1,380 ▼13
퀀텀 3,254 ▲1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685,000 ▲70,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678,000 ▲43,000
비트코인캐시 168,000 ▲200
비트코인골드 21,700 0
이더리움 1,968,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27,080 ▲110
리플 508 ▼2
퀀텀 3,399 0
이오타 28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