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빅데이터 B2B사업 확대...KMAC과 MOU 체결

기사입력:2021-04-13 20:23:03
center
최준기 KT AI/BigData사업본부장(왼쪽)과 최돈모 KMAC CSO가 MOU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KT
[로이슈 심준보 기자]

KT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과 여의도 KMAC 본사에서 ‘KT B2B 빅데이터 통합 오퍼링’ 공동 추진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협업으로 KT는 ▲KT 빅데이터 기반 ‘커스터머 유니버스 (Customer Universe)’ ▲KT 상권분석 플랫폼(GrIP) ▲KT 관광분석 플랫폼(TrIP) ▲마케팅코치, 잘나가게 서비스 플랫폼을 제공하고, KMAC은 KT의 빅데이터를 활용한 리서치와 맞춤형 컨설팅, 세일즈를 공동으로 수행하게 된다.

‘KT 커스터머 유니버스’란, 성별·연령·지역 등의 인구통계 정보 (Demographic info)와, 결혼·이사·병역·학업 등의 생애단계 프로필(Life Stage Profile), 1인가구·키즈·학생·성인가구 등의 거주형태 프로필(Life Status Profile), 휴대폰 기지국 신호를 이용한 주요 상주위치·관광지·상권 등 유동인구 빅데이터를 통합 제공하는 KT 빅데이터를 말한다

양사는 ‘KT B2B 빅데이터 통합 오퍼링’ 사업을 추진하고, KT 빅데이터 사업영역 확대를 위해 협업할 예정이다. ‘KT B2B 빅데이터 통합 오퍼링’ 사업은 통신기반 유동인구 정보를 활용해 내·외국인 관광시장 및 트렌드 분석과 함께 경쟁사 혹은 경쟁지역의 트렌드 비교 분석 컨설팅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KT B2B 빅데이터 통합 오퍼링’으로 양사는 상권분석이나 소비자 행태조사가 필요한 기업이나 기관에 KT 빅데이터 기반 방문객 분석 솔루션(TrIP)을 이용해 환경분석을 수행하고, KT 마케팅지원 솔루션을 활용해 타깃 리서치를 진행하며, 전략컨설팅과 데이터 융합을 통한 실행계획까지 수립하게 된다.

KT AI/BigData사업본부장 최준기 상무는 “KT는 이번 MOU를 통해 다년간 축적된 공공영역의 KT 빅데이터 사업 레퍼런스를 KMAC의 전문 컨설팅에 활용할 것”이라며, “KT 빅데이터가 대한민국 기업 및 기관들의 지속성장과 서비스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249.30 ▲52.10
코스닥 992.80 ▲14.50
코스피200 435.63 ▲7.0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0,810,000 ▼155,000
비트코인캐시 1,808,000 ▼16,000
비트코인골드 153,800 ▼1,700
이더리움 4,963,000 ▲10,000
이더리움클래식 149,400 ▼2,100
리플 1,935 ▲15
라이트코인 480,700 ▼3,100
이오스 12,650 ▼23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228,000 ▲6,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0,823,000 ▼69,000
비트코인캐시 1,815,500 ▼9,500
비트코인골드 154,000 ▼1,300
이더리움 4,965,000 ▲14,000
이더리움클래식 149,610 ▼1,600
리플 1,935 ▲17
퀀텀 32,630 ▼580
라이트코인 481,200 ▼2,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