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신규 확진자 39일 만에 20명대…집단감염 우려는 여전

기사입력:2020-09-20 12:53:18
center
(사진=연합뉴스)
[로이슈 최영록 기자]
서울의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39일 만에 20명대를 기록했다. 하지만 최근 집단감염 사례가 잇따르고 있어 불안감은 여전한 모습이다.

서울시는 19일 코로나19 확진자가 28명으로 집계됐다고 20일 밝혔다. 서울의 하루 확진자 수가 20명대에 진입한 것은 지난달 12일(26명) 이후 39일 만이다.

서울의 확진자 수는 지난달 26일 154명까지 치솟은 뒤 이달 들어서는 진정세를 보이며 30~60명대를 넘나들었다. 특히 지난 16일부터 날마다 63명, 46명, 40명으로 줄어들다가 어제 20명대로 뚝 떨어진 것이다.

다만 서울시는 최근 집단감염 사례가 발생한 ▲관악구 소재 사우나 ▲강남구 통신판매업 등과 관련 예의주시하고 있다.

관악구 소재 사우나 관련 확진자는 전날 3명이 늘어 누적 6명으로 집계됐다. 관악구는 전날 신림동의 한 남자 사우나와 이발소에 확진자 3명이 다녀간 것으로 파악했다. 특히 이들 중에는 경남 통영시와 경기 광명시 거주자인 것으로 밝혀져 지역간 전파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강남구 통신판매업과 관련해서는 전날 3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7명으로 집계됐다. 강남구 부동산 관련 업체인 ‘동훈산업개발’ 감염 사례도 1명이 추가돼 서울만 누적 13명이다.

한편 20일 0시 기준 서울의 누적 확진자 수는 4972명으로 이 중 964명 격리, 3961명 퇴원, 47명 사망으로 집계됐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326.67 ▼32.92
코스닥 813.93 ▼15.18
코스피200 309.94 ▼4.1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5,238,000 ▲23,000
비트코인캐시 302,500 ▼400
비트코인골드 8,110 ▲65
이더리움 437,600 ▲700
이더리움클래식 6,695 ▲65
리플 274 0
라이트코인 62,150 ▲300
대시 75,700 ▲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5,238,000 ▲4,000
비트코인골드 9,300 ▲300
이더리움 455,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7,170 ▲285
리플 285 ▲1
에이다 115 ▼4
퀀텀 2,555 ▲20
네오 20,280 ▼37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