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기장군, 부산지역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긴급비상대책회의

기사입력:2020-02-22 12:49:18
center
부산지역 확진자 발생에 따라 코로나19관련 긴급비상대책회의를 열고 있다.(사진제공=부산기장군)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 지역에도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기장군은 2월 22일 오전 9시 코로나19 긴급비상대책회의를 기장군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인 군수 주재로 갖고 확산차단에 전 행정력을 동원키로 했다.

이번 비상대책회의에는 군수, 부군수를 비롯 전 국장, 전 부서장, 읍면장(부읍면장 포함), 도시관리공단 이사장, 관련부서 팀장이 참석해 부산 지역 확진자 발생에 따른 부서별 대응 체계 및 감염자 발생 차단 방안을 철저히 점검했다.

기장군은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의 구매를 위해 편성, 집행 중이던 8억 2000만원에 더해 긴급하게 예비비 5억원을 추가 편성,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 감염병방역단을 중심으로 읍면별로 방역인력과 장비, 약품을 최대한 확보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는 한편 다수의 외부인이 방문하는 기장시장의 경우에는 기장시장 주요지점에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감염병 차단 안내도우미가 근무토록 할 예정이다.

개인 위생용품으로 가장 중요한 마스크의 경우 이미 확보한 마스크 22만장을 관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배부 중이며, 개학 시기에 맞춰 각급 학교를 통해 관내 학생들에게도 배부키로 했다.

앞으로 마스크 40여만장을 추가 확보해 기장군 모든 세대 주민들에게 배부하며 이달 말까지 손소독제 8만 여개를 기장군 관내 전 세대에 배부키로 했다.

의심증상이 있을 경우 행동요령도 적극적으로 안내하기 위해 추가로 관내 300여 곳에 플랜카드를 내걸기로 했다.

한편 관내 공공도서관 5곳, 작은도서관 60곳을 즉시 휴관토록 했다. 그 외 기장군국민체육센터, 기장생활체육센터, 종합사회복지관, 정관노인복지관 등의 공공시설을 잠정 폐쇄해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차단했다.

주민들간의 소모임이나 공동주택마다 자체적으로 운영 중인 각종 프로그램도 주민들 간의 감염 차단을 위해 자발적으로 잠정 중단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이해와 협조를 구해 나가기로 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1,725.44 ▲6.31
코스닥 573.01 ▲3.59
코스피200 231.70 ▲0.6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85,000 ▲15,000
비트코인캐시 287,300 ▲2,100
비트코인골드 8,985 ▲20
이더리움 171,600 ▲200
이더리움클래식 6,160 ▲20
리플 216 ▼0
라이트코인 48,900 ▲130
대시 82,500 ▲1,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81,000 ▲18,000
이더리움 171,550 ▲850
리플 217 ▲1
에이다 39 ▲0
퀀텀 1,535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88,000 ▲20,000
비트코인캐시 287,200 ▲2,450
비트코인골드 21,300 0
이더리움 171,550 ▲350
이더리움클래식 6,145 ▲40
리플 217 0
퀀텀 1,520 0
라이트코인 48,930 ▲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