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경찰, 90대 치매할머니 실종 7시간 만에 구조

남성파출소 15호 순찰차가 새벽 발견 기사입력:2020-01-14 16:00:00
center
담벼락 철망 아래에 웅크린 채 쓰러져 있던 할머니를 발견.(사진제공=경남경찰청)
[로이슈 전용모 기자]
고령(91)의 박모 치매할머니가 실종되어 학교 안 담벼락 밑에서 추위 속에 신음하다 경찰의 세밀한 수색으로 발견, 구조됐다.

경남경찰청에 따르면 1월 13일 오후 5시경 치매할머니가 마산합포구 복지시설에서 보호서비스를 받은 후 자산동 주거지에 하차했으나 마중나온 가족(아들)과 길이 엇갈려 실종됐다.

경찰은 실종신고를 접수하고(오후 6시47분경) 지역경찰·여성청소년수사팀·형사·타격대 등 가용경력 20여명을 투입, 이동동선과 자주 가는 곳 중심으로 수색을 전개했으나 발견치 못했다.

그러다 1월 14일 오전 1시 35분경 마산중부서 남성파출소 15호 순찰차(경위 김성훈, 순경 최정선)가 마산고등학교 안쪽까지 진입, 도보로 후미진 곳을 수색하다 담벼락 철망 아래에 웅크린 채 쓰러져 있던 할머니를 발견했다.

할머니는 발견 즉시 119구급차로 긴급 이송돼 저체온증 치료 중이며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경찰은 전했다.

한편 2019년 한해 치매노인 실종신고는 666건이 발생, 모두 발견됐지만 겨울철에는 추위로 인한 위험이 높은 만큼 경남경찰은 실종신고 시 가용경력 동원과 세밀한 수색으로 조기 발견과 위험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35.37 ▲10.02
코스닥 742.55 ▲5.36
코스피200 283.86 ▲1.0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981,000 ▲3,000
비트코인캐시 267,700 ▲300
비트코인골드 12,080 ▼210
이더리움 273,200 0
이더리움클래식 6,845 ▼10
리플 211 ▲0
라이트코인 49,540 ▼50
대시 81,300 ▲1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999,000 ▲14,000
이더리움 273,350 ▲50
리플 210 ▼1
에이다 112 0
퀀텀 2,000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