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성길 정체 시작…서울→광주 6시간40분

기사입력:2019-09-12 11:34:28
center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 오후 경찰헬기에서 바라본 서평택JC 인근 서해안고속도로 하행선에는 극심한 교통정체이 빚어지고 있다.(사진=뉴시스)
[로이슈 김영삼 기자]
추석 전날인 12일 광주·전남 지역으로 향하는 귀성 차량이 몰리면서 고속도로 곳곳에 정체 현상이 시작됐다.

한국도로공사 광주·전남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기준 승용차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해 광주요금소까지 6시간40분이 걸릴 것으로 에상된다.

서울에서 전남 목포까지는 8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평소보다 3시간 가량 더 걸리는 셈이다.

주요 지·정체 구간은 안성분기점 주변 30㎞ 구간, 대전·논산 방면 천안휴게소 인근 50㎞ 구간이다.

정체 현상은 오후 2시부터 절정에 달해 오후 10시 이후께나 해소될 전망이다.

도로공사는 이날 광주·전남에는 54만여 대의 차량이 들어오고, 50여만 대의 차량이 빠져 나갈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도로공사 홈페이지, 포털사이트, 교통방송, 스마트폰 앱 등을 통해 제공되는 교통 정보를 확인해달라"고 밝혔다.

김영삼 로이슈(lawissue) 기자 yskim@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