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차도 오픈런해야”…가장 빠르게 팔리는 중고차 ‘베스트 5’는?

기사입력:2024-05-23 13:51:11
[로이슈 최영록 기자]
합리적 가격대의 경차와 준중형 차량이 중고차 시장에서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K Car(케이카)는 국내 중고차 시장에서 유통되는 출시 12년 이내 740여 개 모델을 대상으로 2월부터 4월까지 3개월간의 차량별 판매 기간을 분석한 결과 캐스퍼가 평균 14일로 가장 빠르게 판매됐다고 23일 밝혔다. 분석 대상 차량은 해당 기간 200대 이상 판매된 모델 한정이다.

케이카에 따르면 1위부터 5위까지 모두 경차와 준중형 차량이 차지했다. 합리적인 가격과 낮은 유지 비용으로 경제성을 갖췄을 뿐만 아니라, 실용성까지 겸비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평균 판매 기간 14일로 1위를 차지한 캐스퍼는 현대차의 첫 경형 SUV로 신차와 중고차 시장에서 모두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젊은 세대와 소형차를 선호하는 소비자들 사이에서 높은 수요를 보이고 있다.
판매 기간 15일로 2위를 기록한 쉐보레의 경차 더 뉴 스파크는 경제성과 실용성을 두루 갖춘 차량으로, 도심 주행과 주차가 용이해 중고차 시장에서 지속적으로 높은 수요를 자랑한다. 공동 2위를 차지한 더 넥스트 스파크는 더 뉴 스파크의 후속 모델로, 이전 모델의 장점에 더해 개선된 기능과 디자인으로 역시 인기가 높다.

유일한 준중형 세단인 현대 아반떼(CN7)는 평균 17일의 판매 기간으로 4위를 기록했다. 아반떼 CN7은 준중형 세단을 대표하는 모델로, 뛰어난 성능과 합리적인 가격 덕분에 다양한 연령층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

5위를 차지한 더 뉴 모닝은 뛰어난 경제성과 실용성으로 꾸준한 인기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첫차를 구입하는 소비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더 뉴 모닝은 평균 18일의 판매 기간을 기록하며 5위를 차지했다.

조은형 케이카 PM팀 애널리스트는 “경차, 준중형차는 단순히 경제성뿐만 아니라, 일상생활에서의 실용성까지 겸비해 매력적인 차종이다”며 “최근 높은 사양, 최신 기술을 갖춘 차량들의 출시가 이어지고 있지만, 가성비 높은 경차 수요는 지속해서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95.46 ▼28.89
코스닥 828.72 ▲6.24
코스피200 383.89 ▼5.1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9,800,000 ▲172,000
비트코인캐시 528,000 ▲2,000
비트코인골드 35,920 ▲60
이더리움 4,770,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32,000 ▼60
리플 773 0
이오스 819 ▼1
퀀텀 3,669 ▼17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9,679,000 ▼23,000
이더리움 4,770,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32,000 ▼70
메탈 1,598 ▼18
리스크 1,462 ▲2
리플 772 ▼2
에이다 592 ▲0
스팀 280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9,751,000 ▲181,000
비트코인캐시 528,000 ▲1,500
비트코인골드 35,500 0
이더리움 4,773,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32,000 ▼40
리플 771 ▼2
퀀텀 3,678 0
이오타 240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