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건설 공사장 등 미세먼지 다량 배출사업장 집중 단속

중대형 공사장 비산먼지 발생사업 미신고 및 억제시설 미설치 행위 등 기사입력:2023-11-07 17:58:28
집중 단속 안내

집중 단속 안내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차영환 기자]
경기도 민생특별사법경찰단이 11월 13일부터 24일까지 도내 미세먼지 배출사업장의 불법행위를 집중 단속한다.

단속 대상은 건설공사장을 중심으로 날림(비산)먼지가 다량 발생하는 공사장, 도심지 주변 민원이 많은 사업장 등 도민 생활에 직접적 영향을 줄 수 있는 비산먼지 발생사업 신고 사업장과 초미세먼지 2차 생성에 영향을 미치는 VOC(휘발성유기화합물)를 다량 배출하는 도장시설을 포함해 대기 배출시설 중 도금, 텐터(다림질) 시설, 고형연료(SRF) 사용시설 등 초미세먼지 다량 배출사업장이다.

중점 단속 내용은 비산먼지 발생신고 사업장은 세륜시설 미가동, 방진벽 및 방진 덮개 미설치 등 건설공사장의 날림(비산)먼지 발생 억제시설 및 억제 조치 미이행이다. 특히 도내 미세먼지 핵심 배출원인 ‘도로 재비산먼지’의 발생 억제를 위해 공사장 진출입 차량이 외부 도로에 토사를 유출하는 행위를 차단하는데 중점을 둔다.
대기 배출시설의 경우 방지시설 미가동 및 훼손 방치, 공기 희석 배출 등 대기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의 비정상 운영으로 오염물질 배출 행위를 점검하고, 사업 과정에서 발생한 사업장폐기물을 불법 소각하는 행위도 점검 대상이다.

대기환경보전법에 따르면 비산먼지 발생사업 신고를 하지 않거나 억제 조치를 미이행한 경우 300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또한 무허가 대기 배출시설을 운영한 경우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의 벌금, 대기 방지시설을 부적정하게 운영한 경우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홍은기 경기도 민생특별사법경찰단장은 “미세먼지 계절관리제가 시행되는 12월 이전 경기도 초미세먼지의 핵심 발생원인 도로재비산먼지의 저감을 위해 토사 등 먼지의 도로 유입을 최대한 막아 쾌적한 경기도 조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누리집 또는 경기도 콜센터로 불법행위 도민 제보를 받고 있다.
차영환 로이슈 기자 cccdh7689@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857.00 ▼34.35
코스닥 850.37 ▼2.05
코스피200 392.29 ▼6.2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2,010,000 ▲137,000
비트코인캐시 506,500 ▲2,000
비트코인골드 32,260 ▼140
이더리움 4,425,000 ▼14,000
이더리움클래식 30,400 ▲50
리플 659 ▲1
이오스 736 ▼3
퀀텀 3,260 ▼6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999,000 ▲106,000
이더리움 4,430,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30,410 ▲130
메탈 1,410 ▼5
리스크 1,285 ▼3
리플 659 ▲1
에이다 583 ▲1
스팀 255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984,000 ▲85,000
비트코인캐시 507,000 ▲4,000
비트코인골드 31,880 0
이더리움 4,424,000 ▼11,000
이더리움클래식 30,400 ▲100
리플 658 ▲1
퀀텀 3,252 0
이오타 222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