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한반도 문제서 어느 한쪽 우려만 중시한 적 없다"

기사입력:2023-06-06 17:34:29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사진=연합뉴스)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사진=연합뉴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김영삼 기자]
중국이 북한의 안보 우려만 중시할 것이 아니라 한국의 안보 우려도 고려해야 한다는 한국 정부 고위 관계자의 발언에 대해 중국 외교부가 자신들은 어느 한쪽의 우려만 중시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6일, 정례 브리핑에서 "한반도 문제에서 중국은 시종 사안의 시비곡직에 따라 입장을 결정하고, 각 측 합리적 우려의 균형 잡힌 해결을 주장했다"며 "어느 한쪽의 우려만 중시하는 문제는 존재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중국이 한반도 문제 정치적 해결의 적극적인 추진자로서 늘 중요하고 건설적인 역할을 해 온 것은 국제사회가 목도하고 있는 바"라며 "우리는 일관된 입장에 따라 계속 응당 해야 할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워싱턴선언과 확장억제(핵우산)에 대해 중국은 이미 여러 차례 입장을 표명했다"며 "우리는 항상 관련 당사국들이 한반도 주변에서 자극적인 군사훈련을 하고, 압박과 대항의 소그룹을 만드는 것에 반대해 왔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런 방법들은 냉전적 사고로 가득 차 있고, 각 측의 갈등을 격화시키고, 지역의 긴장을 고조시키며, 갈등 해소와 상호 신뢰 증진에는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부연했다.

대사관 고위 관계자는 이어 "중국 측은 북한의 정당한 안보 우려만을 중시할 것이 아니라 북한 핵·미사일 도발에 직면한 한국의 정당한 안보 우려도 고려해야 한다"며 "중국 측과 한반도 문제 관련 소통을 지속하며, 북한 비핵화를 위한 중국 측의 '국제규범에 부합하는 역할'을 계속 당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영삼 로이슈(lawissue) 기자 yskim@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866.09 ▲5.17
코스닥 839.61 ▼13.27
코스피200 395.31 ▲1.4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0,277,000 ▲1,233,000
비트코인캐시 547,000 ▲9,500
비트코인골드 37,780 ▲790
이더리움 4,836,000 ▲79,000
이더리움클래식 33,080 ▲420
리플 814 ▲10
이오스 835 ▲13
퀀텀 3,597 ▲6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0,248,000 ▲1,178,000
이더리움 4,840,000 ▲80,000
이더리움클래식 33,100 ▲400
메탈 1,518 ▲30
리스크 1,402 ▲24
리플 812 ▲9
에이다 621 ▲5
스팀 273 ▲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0,311,000 ▲1,238,000
비트코인캐시 547,000 ▲11,000
비트코인골드 36,940 ▲10
이더리움 4,839,000 ▲81,000
이더리움클래식 33,170 ▲480
리플 814 ▲11
퀀텀 3,547 0
이오타 238 ▲2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