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023년 유망환경기업’ 15개사 선정

맞춤형 사업비 등 3년간 지원 계획 기사입력:2022-12-27 17:04:44
center
유망환경기업 지정서 수여식 개최
[로이슈 차영환 기자]
경기도가 성장잠재력이 높은 도내 중소·중견 환경기업 15곳을 ‘2023년 경기도 유망환경기업’으로 지정했다.

‘경기도 유망환경기업’은 도내 우수 중소·중견 환경기업 육성을 위해 2014년부터 도입한 제도로, 지난 10월부터 도내 환경기업들의 신청을 받아 기업 비즈니스 전략, 성장가능성, 기술력, 개발실적 등 총 18개 항목에 대해 1차 서류 평가와 현장 실사, 2차 전문가 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했다.

‘2023년 경기도 유망환경기업’으로 지정된 기업은 신규지정은 ▲주식회사 세림비앤지 ▲주식회사 솔브 ▲영진아이엔디(주) ▲하이코어 주식회사 ▲코스코페이퍼(주) ▲이앤에이치(주) ▲주식회사 네오디아 ▲케비환경기술㈜ ▲한국바이오플랜트(주) ▲케이원에코텍(주) 등 10개사, 재지정은 ▲주식회사 지온 ▲㈜쓰리에이씨 ▲(주)로스웰워터 ▲굿바이카(주) ▲빛나매크로(주) 등 5개사로 총 15개사이다.

도는 지난 23일 이들 기업에 지정서를 수여했으며 내년부터 2025년까지 3년 간 시제품 제작, 특허·인증 취득, 전시회 참가 등에 필요한 비용 연간 최대 500만원과 경기도와 산하 공공기관이 실시하는 환경 관련 사업 참여 시 우대가점 등 별도 혜택을 지원한다.

고품질 페트(PET) 재활용 칩을 제조하는 안산시 소재 한국바이오플래트(주) 김학전 대표는 “정부에서 자원순환경제 실현을 위해 강력하게 드라이브를 걸고 있는 현 시점에서 경기도에서 유망환경기업으로 인증해 줌으로써 정부나 지방자치단체에서 실시하는 각종 사업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 며 “기업 홍보와 매출확장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엄진섭 경기도 환경국장은 “기후위기로 인한 탄소중립 패러다임 전환기를 맞아 탄소와 에너지, 자원을 줄이는 기업일수록 내수시장과 해외시장 개척에 유리한 위치를 선점하고 있다” 며 “이번에 선정된 경기도 유망환경기업이 지구를 살리고 경기도, 나아가 우리나라를 성장시키는 새로운 성장엔진 역할을 해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이 사업을 통해 2014년부터 올해까지 유망환경기업 126곳에 약 16억여 원의 사업비를 지원, 도내 환경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대외 신인도를 높이는 데 힘을 보태고 있다.

차영환 로이슈 기자 cccdh7689@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67.70 ▲3.43
코스닥 868.57 ▼1.54
코스피200 358.57 ▲0.90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055,000 ▲45,000
비트코인캐시 369,400 ▼200
비트코인골드 32,850 ▼10
이더리움 4,216,000 ▲6,000
이더리움클래식 36,930 ▼180
리플 749 ▼1
이오스 1,094 ▼2
퀀텀 4,700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032,000 ▼3,000
이더리움 4,215,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36,950 ▼160
메탈 2,225 0
리스크 1,870 0
리플 749 ▼2
에이다 806 ▼1
스팀 348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018,000 ▲52,000
비트코인캐시 369,100 ▼300
비트코인골드 32,230 0
이더리움 4,214,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6,880 ▼200
리플 749 ▼1
퀀텀 4,703 ▼86
이오타 37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