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이코리아, "코로나19 여파 장바구니 객단·명품수요 급증"

기사입력:2020-06-22 08:46:29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이베이코리아가 운영하는 G마켓과 옥션이 코로나19 직후 3개월간(3~5월) 품목별 1인당 평균 구매객단가를 분석한 결과 대부분 품목에서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반복적으로 소비되는 장보기 필수 품목들의 객단가가 모두 올랐다. 같은 기간 식품의 평균 구매객단가는 10% 증가했고, 생필품은 9% 증가했다. 예컨대, 지난해까지는 1000원짜리 사과를 온라인 장바구니에 담았다면, 올해는 1100원짜리를 선택했다는 의미이다.

다른 품목들도 대부분 개당 구매 단가가 증가세를 보였다. 취미용품의 경우 같은 기간 객단가가 15% 이상 크게 증가했다. 이밖에 ▲인테리어(10%) ▲패션(8%) ▲가전(4%) 등 대부분의 품목에서 지난해 보다 더 비싼 제품이 팔렸다.

이는 그동안 오프라인 중심이던 프리미엄 소비가 코로나19 이후 온라인쇼핑으로 대거 유입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실제, 같은 기간 온라인쇼핑을 통한 명품 수요가 급증했다. 같은 기간, 수입명품 판매량은 작년 대비 36% 증가했다. 세부 품목으로 ‘명품 시계’(55%), ‘명품 화장품’(26%), ‘쥬얼리 세트’(39%) 등이 인기를 끌었다.

여기에 경제력을 갖춘 5060세대 고객이 늘어난 것도 구매 객단가를 높이는 데 한몫했다. 해당 기간 연령별 구매 비중을 살펴본 결과 5060세대 비중이 21%에 달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15% 수준이었던 것에 비하면 1년 사이 중장년층 비중이 크게 증가한 것이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87.93 ▲6.54
코스닥 759.90 ▲2.56
코스피200 290.62 ▲0.95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037,000 ▲52,000
비트코인캐시 286,500 ▲2,800
비트코인골드 11,440 ▲440
이더리움 284,900 ▲1,700
이더리움클래식 7,275 ▲95
리플 223 ▲2
라이트코인 52,150 ▲400
대시 83,000 ▲5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054,000 ▲58,000
비트코인골드 11,150 ▲780
이더리움 285,000 ▲1,400
이더리움클래식 6,800 ▼680
리플 222 ▲1
에이다 125 ▲2
퀀텀 2,165 ▲20
네오 11,890 ▼7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