띵동, 메쉬코리아와 실시간 배송 전략 제휴 체결

기사입력:2020-05-22 10:12:24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2% 수수료 선언과 함께, 전국 음식 배달 중개로 확장한 '띵동'이 IT 기반 물류 플랫폼 부릉과 손을 잡았다.

배달앱 2.0 '띵동'의 운영사 허니비즈(대표 윤문진)와 물류 플랫폼 '부릉(Vroong)'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가 서비스 연계 및 시너지를 위해 각자가 보유한 기술과 가맹점 네트워크 등 노하우를 공유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29일 허니비즈에 따르면 이번 협약을 통해 '부릉'은 '띵동' 앱에서 발생한 배달 주문을 맡는다. 더불어 띵동의 배송과 관련한 시스템 및 파트너사 관리 등 운영 제반 사항을 관리하게 된다.

띵동은 가맹 매장에 '부릉'이 원활한 배송 서비스를 진행하도록 유관 업무를 지원한다. 최근 진행된 근거리 물류 플랫폼 IT회사 '바로고'와 '생각대로(로지올)'에 이은, 3번째 전략적 배송 협약이다.

송효찬 허니비즈 COO는 "띵동의 9년여간 축적된 상점 및 온라인 사용자 중개 노하우와 '부릉'의 촘촘한 전국 2륜차 물류망에 기반한 배송 역량이 시너지를 발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는 “전국 상점주들이 더 편리하고 빠르게 배송 주문을 처리하도록 띵동과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쉬코리아의 물류 브랜드 ‘부릉'은 전국 3만 8,000여 명의 제휴 이륜 배송기사와 350여 개 물류거점이자 배송기사 쉼터인 부릉 스테이션을 통해 프리미엄 물류 서비스를 제공한다. 촘촘한 전국 이륜차 물류망을 기반으로 통합 물류관리 솔루션 ‘부릉 TMS', 통합 주문관리 솔루션 ‘부릉 OMS'를 자체 개발했으며, 지난해부터 사륜차 서비스를 시작하여 종합 물류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띵동'은 가맹점 수수료 2%를 전면에 세우고, 기존 배달앱과 차별성을 강조한 '배달앱 2.0' 서비스다. 강남과 서초지역에서 음식 등 각종 생필품 및 컨시어지를 연결하던 띵동은 최근 서울 관악과 송파, 성동, 동작구 및 부산진구 등 총 5곳을 전략 지역으로 삼고 전국 단위 실시간 배달음식 주문 서비스에 나섰다.

이들은 바로 실시간 예약 결제가 지원되며, 이외 전국 타 지역은 앱내 전화주문으로 배달음식을 만날 수 있다.

띵동 가맹은 홈페이지와 카카오톡 문의하기, 전화문의, 앱 제휴 등 4가지 방법이 있다. ▲띵동 홈페이지 입점▲ 신청서에서 상점명과 대표자 연락처, 배달솔루션 프로그램 등 간단한 정보를 입력하거나, ▲카카오톡 ‘띵동파트너스(가맹점)' 친구추가 후 가입을 요청하면 된다. ▲고객만족센터로 전화하는 방법도 있다. 마지막으로 ▲띵동 앱을 받아 로그인 후 '마이페이지' > '고객센터'> '입점 제휴 문의'를 거치면 가맹이 진행된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087.19 ▼3.63
코스닥 743.58 ▲1.95
코스피200 276.08 ▼0.5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2,079,000 ▲7,000
비트코인캐시 313,800 ▲1,900
비트코인골드 11,630 ▲10
이더리움 297,2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8,635 ▲20
리플 252 ▲0
라이트코인 58,450 ▲250
대시 96,500 ▼4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2,086,000 ▲4,000
이더리움 297,200 ▲350
리플 253 ▲1
에이다 98 ▼0
퀀텀 2,280 ▲1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
오리온 제주용암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