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소년분류심사원, 효과적인 훈육방법 개선 보호자교육

기사입력:2019-06-17 15:49:01
center
위탁학생의 학부모를 대상으로 보호자교육을 실시하고 있다.(사진제공=서울소년분류심사원)
[로이슈 전용모 기자]
법무부 서울소년분류심사원(원장 박수환)은 6월 17일 위탁학생의 학부모를 대상으로 ‘보호자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 교육은 매주 월요일 교육희망 보호자들을 대상으로 보호자들이 느끼는 불안감과 궁금증을 해소해 주고, 자녀의 문제행동에 대한 효과적인 지도방법, 위탁생활 안내, 분류심사 등 소년분류심사원의 기능과 소년보호사건에 대한 처분 등 법률적 이해를 돕는 내용으로 진행됐다.

교육에 참여한 보호자 최모씨는 “아들이 심사원에 들어온 이후, 이곳이 어떤 곳인지 몰라서 많이 불안하고 걱정이 되었는데, 보호자교육을 통해 학생들이 이곳에서 규칙적인 생활을 하고 다양한 교육들을 받고 있음을 알게 되어 안심이 됐다”고 전했다.

박수환 원장은 “앞으로도 꾸준히 보호자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보호자들에게 자녀와 소통하고, 청소년 지도 방법 및 소년 관련 법 이해에 도움을 주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