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카카오헬스케어, AI기반 헬스케어 솔루션 개발 업무협약

기사입력:2024-04-23 21:57:32
[로이슈 편도욱 기자]
아워홈(대표 구지은)은 카카오헬스케어(대표 황희)와 AI기반의 ‘초개인화 헬스케어 솔루션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아워홈 관계자는 "지난 22일 카카오헬스케어 본사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는 구지은 아워홈 대표이사와 황희 카카오헬스케어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양 사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AI기반 초개인화 맞춤형 헬스케어 솔루션 개발을 위한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본격적인 공동연구에 돌입한다"라고 밝혔다.
글로벌 최고 수준을 자랑하는 아워홈의 2만여 개 영양식단 관련 R&D 원천 기술 및 데이터와 카카오헬스케어의 인공지능(AI) 기반 스마트 혈당 관리 기술을 결합해 개인 맞춤 영양을 제공하고 관리하는 헬스케어 솔루션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특히 양 사는 초개인화 헬스케어 솔루션 개발을 위해 각자 보유하고 있는 헬스케어 프로그램인 ‘캘리스랩(KALIS lab)’과 ‘파스타(PASTA)’를 운영하며 축적한 기술셋, 데이터 및 노하우 등을 적극 공유하기로 협의했다.

카카오헬스케어 ‘파스타’는 스마트 혈당 관리 솔루션이다. 연속혈당측정기(CGM, Continuous Glucose Monitoring)를 통해 실시간으로 측정한 혈당 수치와 이용자가 입력한 식단, 운동, 수면 등의 라이프로그 데이터를 자체 AI 플랫폼이 분석해 최적의 건강 관리 조언을 제공하는 식약처 인증 2등급 소프트웨어 의료기기다. 특히 파스타의 연속혈당측정기 ‘G7’은 다국적 기업 덱스콤에서 개발한 모델로서, 기존 혈당 측정기와 달리 몸에 부착만 해도 혈당 수치 측정이 가능해 혁신성을 인정받아 CES2023에 소개된 바 있다. 또 G7은 혈당 측정을 위한 효소 활성화 기간이 짧고 높은 정확도를 자랑한다.

구지은 아워홈 대표이사는 “아워홈의 최고 자산은 오랜 기간 수많은 글로벌 고객들에게 식음,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며 쌓은 액티브(Active)한 데이터”라며 “특히 확보된 국가, 고객별 메뉴 선호도와 식단 영양 밸런스 데이터를 바탕으로 건강과 관련된 개인맞춤형 식단 고도화 작업을 꾸준히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807.63 ▲10.30
코스닥 857.51 ▼3.66
코스피200 384.78 ▲1.7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167,000 ▼223,000
비트코인캐시 559,500 ▼2,000
비트코인골드 35,550 ▼300
이더리움 5,068,000 ▼12,000
이더리움클래식 34,630 ▼240
리플 705 ▲2
이오스 826 ▼6
퀀텀 3,665 ▼27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253,000 ▼297,000
이더리움 5,080,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34,700 ▼230
메탈 1,603 ▼8
리스크 1,481 ▼14
리플 705 ▲2
에이다 555 ▼2
스팀 277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094,000 ▼288,000
비트코인캐시 559,500 ▼3,000
비트코인골드 35,260 0
이더리움 5,071,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4,520 ▼310
리플 705 ▲2
퀀텀 3,669 ▲39
이오타 258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