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글라스, 유리 가공 회원사 네트워크 ‘유리 이맥스클럽’ 확대

기사입력:2024-04-08 10:28:54
유리 가공 회원사 네트워크 '유리 이맥스클럽' 로고.(사진=KCC글라스)

유리 가공 회원사 네트워크 '유리 이맥스클럽' 로고.(사진=KCC글라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최영록 기자]
KCC글라스(대표 정몽익)가 유리 가공 회원사 네트워크인 ‘유리 이맥스클럽(e-MAX Club)’의 신규 회원사를 영입하며 ‘품질경영’에 적극 나서고 있다.

KCC글라스는 경기도 남양주에 위치한 '광성유리산업'과 인천시 서구에 위치한 ‘신화복층유리’가 유리 이맥스클럽 인증을 받아 신규 회원사로 합류하게 됐다고 8일 밝혔다.

KCC글라스가 운영하는 유리 이맥스클럽은 고객에게 최고의 품질과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목적으로 2006년 출범한 유리 가공 업체 인증 네트워크다. 올해 광성유리산업과 신화복층유리를 포함해 ‘금성복층유리’, ‘아주유리산업’, ‘유진유리산업’ 등이 신규 회원사로 추가되면서 총 138개의 인증을 받은 98개 업체로 규모가 확대됐다.
유리 가공 업체가 유리 이맥스클럽 인증을 받기 위해서는 KCC글라스가 요구하는 기준 이상의 고사양 설비와 우수한 기술을 보유하고 엄격한 품질 관리 기준을 충족해야 한다. 또 이미 인증을 받은 업체에 대해서도 주기적인 심사를 통해 기준에 미달할 경우 인증을 해지한다. KCC글라스는 올해도 기준에 미달한 2개 업체의 인증을 해지하는 등 지속적으로 유리 이맥스클럽 회원사의 품질 관리를 강화하고 있다.

KCC글라스는 유리 이맥스클럽 회원사와의 정기 세미나를 통해 정보 공유와 소통을 이어가고 있으며 ▲유리 가공 설비투자 지원 ▲기술자료 지원 ▲소비자 불만 및 기술 대응 지원 ▲KOLAS 공인 성적서 취득 지원 ▲교육 및 품질지도 ▲특판 현장 가공 인프라 연계 등을 제공하며 회원사의 역량 향상에도 힘쓰고 있다.

KCC글라스 관계자는 “유리 이맥스클럽은 KCC글라스의 품질경영을 상징하는 인증 네트워크다”며 “앞으로도 회원사와의 상생과 엄격한 고객 중심의 품질 관리를 통해 국내 유리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63.92 ▲19.82
코스닥 858.95 0.00
코스피200 377.73 ▲3.8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400,000 ▼99,000
비트코인캐시 552,500 ▼3,500
비트코인골드 33,580 ▲80
이더리움 4,846,000 ▼10,000
이더리움클래식 32,420 ▼40
리플 704 ▼4
이오스 788 ▼5
퀀텀 3,567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509,000 ▼73,000
이더리움 4,849,000 ▼13,000
이더리움클래식 32,480 ▼50
메탈 1,464 ▼10
리스크 1,377 ▼1
리플 705 ▼4
에이다 534 ▼3
스팀 257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420,000 ▼80,000
비트코인캐시 553,500 ▼2,000
비트코인골드 33,000 0
이더리움 4,845,000 ▼9,000
이더리움클래식 32,430 ▲20
리플 704 ▼4
퀀텀 3,591 ▲15
이오타 228 ▲1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