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사생활 폭로·협박' 혐의 황의조 형수 징역 4년 구형

기사입력:2024-02-28 17:43:44
법원 전경. (사진=연합뉴스)

법원 전경. (사진=연합뉴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김도현 인턴 기자] 축구 선수 황의조(31·알라니아스포르)의 사생활을 폭로하고 협박한 혐의로 기소된 형수에게 검찰이 징역 4년을 구형했다.
검찰은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1부(박준석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형수 A씨의 성폭력처벌법상 카메라 등 이용 촬영·반포 등 혐의 사건에서 이같은 구형 의견을 28일, 밝혔다.

A씨는 최후진술에서 "피해자들에게 큰 상처를 줬고 제가 한 일을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다"라고 호소했다.

A씨 변호인은 "그간 공소사실을 부인했지만 최근 제출한 변론요지서 내용과 같이 혐의를 모두 인정하는 입장"이라고 말했다.

재판부는 현재까지 황씨는 A씨에 대한 처벌불원서를, 피해 여성 측은 엄벌 탄원서를 각각 제출한 상태이고 법정에 출석한 피해 여성 측 변호인은 "4년 구형은 너무 부족하다. 앞으로 합의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A씨는 작년 6월 자신이 황씨의 전 연인이라고 주장하면서 황씨와 여성들의 모습이 담긴 사진·동영상을 인스타그램에 공유하고, 황씨가 다수 여성과 관계를 맺고 피해를 줬다고 주장한 혐의로 지난해 12월 8일, 구속기소 된 바 있다.
한편, A씨는 재판에 이르기까지 해킹 가능성을 주장하며 혐의를 줄곧 부인하다가 지난 20일 범행을 자백하는 내용의 자필 반성문을 재판부에 냈다.

김도현 로이슈(lawissue) 인턴 기자 ronaldo0763@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591.86 ▼42.84
코스닥 841.91 ▼13.74
코스피200 352.58 ▼6.4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136,000 ▼163,000
비트코인캐시 749,500 ▲2,000
비트코인골드 51,800 ▲150
이더리움 4,638,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41,100 0
리플 772 ▲1
이오스 1,203 0
퀀텀 6,065 ▼2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265,000 ▼188,000
이더리움 4,645,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41,120 ▼10
메탈 2,483 ▼10
리스크 2,578 ▼12
리플 773 ▲1
에이다 740 0
스팀 405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113,000 ▼172,000
비트코인캐시 752,500 ▲5,000
비트코인골드 51,400 0
이더리움 4,639,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41,050 ▲20
리플 772 ▲1
퀀텀 6,100 0
이오타 353 ▼4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