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성모병원, ‘가려움증 클리닉’ 국내 최초 개설

기사입력:2023-09-19 21:21:22
김혜성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피부과 교수. 사진=인천성모병원

김혜성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피부과 교수. 사진=인천성모병원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전여송 기자]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홍승모 몬시뇰)은 국내 최초로 가려움증 클리닉(ITCH clinic)을 개설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국내에서 가려움증 클리닉이 도입된 곳은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이 처음이다. 인천성모병원은 가려움증 클리닉을 통해 극심한 가려움으로 고생하는 환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전하겠다는 목표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가려움증 클리닉은 만성 가려움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을 위해 정확한 진단과 체계적인 검사, 최선의 치료를 제공한다. 또 가려움의 근본적인 원인을 찾기 위해 가려움과 관련된 피부 조직 전사체(transcriptome) 발현 및 미생물균총에 대한 분석도 진행한다.

이와 함께 가려움에 획기적인 효과를 보이는 신약을 적극 활용하는 것은 물론, 가려움을 경감시키는 도포제나 보습제를 개개인별로 추천·처방하고, 가려움을 개선시킬 수 있는 생활습관에 대해서도 상담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가려움증 클리닉 진료는 국내 가려움 최고 전문가로 통하는 김혜성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피부과 교수가 맡는다. 진료 분야는 △만성 두드러기 △아토피피부염 가려움 △건선 가려움 △두피 소양증 △항문 소양증 △노인성 소양증 △결절성 소양증 △임산부 및 소아 가려움 △신장이나 간 질환 등으로 인한 가려움 등을 포함한 모든 형태의 가려움이다.

김혜성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피부과 교수(가려움증 클리닉 책임 의료진)는 “가려움증 클리닉 운영을 통해 가려움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이 새 삶을 찾을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며 “피부질환과 가려움을 모두 잡는 인천지역 최고의 대학병원 피부과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1.81 ▼1.65
코스닥 846.58 ▲0.86
코스피200 371.62 ▲0.2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268,000 ▼349,000
비트코인캐시 701,500 ▲3,000
비트코인골드 52,000 ▲800
이더리움 5,418,000 ▲69,000
이더리움클래식 47,370 ▲1,880
리플 729 ▼1
이오스 1,174 ▲1
퀀텀 5,300 ▲4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290,000 ▼283,000
이더리움 5,421,000 ▲75,000
이더리움클래식 47,550 ▲2,060
메탈 2,665 ▼12
리스크 2,380 ▼15
리플 731 ▲1
에이다 670 ▲5
스팀 384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289,000 ▼271,000
비트코인캐시 701,000 ▲3,000
비트코인골드 51,000 ▲250
이더리움 5,420,000 ▲69,000
이더리움클래식 47,220 ▲1,730
리플 730 ▲1
퀀텀 5,285 ▲45
이오타 318 ▼1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