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사이언스, 독감백신 ‘스카이셀플루’ 3년만에 판매 재개

기사입력:2023-08-23 22:58:14
[로이슈 전여송 기자]
코로나19 재유행과 여름철 독감(인플루엔자) 환자 급증으로 백신 접종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가운데, SK바이오사이언스가 지난 팬데믹 기간 중 코로나19 백신 생산에 집중하며 자체 개발 독감 백신인 ‘스카이셀플루’ 국내 공급을 일시 중단한지 3년 만에 재생산에 들어갔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자체개발 세포배양 독감 백신인 스카이셀플루가 시판을 위한 최종 단계인 국가출하승인을 획득하고, 경북 안동에 위치한 백신 생산 시설 ‘안동L하우스’에서 출하됐다고 23일 밝혔다. SK바이오사이언스가 올해 연말부터 내년 초까지 국내에 공급하는 독감백신 물량은 약 500만 도즈로 내달부터 병∙의원 등에서 스카이셀플루 접종이 가능하다.

스카이셀플루는 세계 최초로 WHO PQ(사전적격성평가) 인증을 획득한 국산 독감 백신으로 현재 국내에서 접종 가능한 독감 백신 중에는 유일하게 세포배양 방식이 적용됐다. 현재 국내서 접종 가능한 독감 백신은 유정란 방식과 세포배양 방식으로, 대부분의 독감 백신이 유정란 방식으로 생산된다.

세포배양 방식은 유정란을 활용하지 않기 때문에 계란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의 경우에도 비교적 안전하게 접종이 가능하다. 또한 유정란 방식 대비 생산 기간도 짧아 대유행 등 유사 시 신속한 생산이 가능한 것도 특징이다.

세포배양 방식으로 제조된 독감 백신의 경우 유정란을 사용해 백신을 생산하는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바이러스 변이 가능성이 낮다. 이 때문에 세포배양 방식이 유정란 방식에 비해 실제 유행하는 바이러스 유형과 백신에 활용된 바이러스 유형의 일치도가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2018년 2월 WHO가 실제 유행하는 A형 H3N2 독감 바이러스와 실제 독감 바이러스를 비교 조사한 결과 세포배양 바이러스는 91%, 유정란 배양 바이러스는 44%의 일치율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SK바이오사이언가 자체 연구에서 스카이셀플루 생산용 세포(세포배양 방식)와 유정란을 활용해 각각 15회의 계대배양(세포 증식을 위해 새로운 배양 접시에 옮겨 세포의 대를 계속 이어 배양하는 방법)을 실시했다. 그 결과 유정란 방식에서는 바이러스 내의 3개 단백질에서 변이가 발견된 반면 스카이셀플루 생산용 세포에서는 변이 발생이 발견되지 않았다. 이 연구 결과는 2019년 국내 인플루엔자 심포지엄인 ‘2019 KIWI(Korea Interscience Working Group on Influenza Symposium)’에서 공식 발표됐다.

스카이셀플루 4가는 임상 3상을 통해 우수한 면역원성과 안전성을 입증하며 세포배양 독감 백신 중 세계 최초로 WHO PQ 인증을 획득했다. WHO PQ는 WHO가 백신의 제조과정, 품질, 임상시험 결과를 평가해 안전성과 유효성을 인증하는 평가 자격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 이상균 L하우스 공장장은 “스카이셀플루는 고도화된 대한민국 백신 기술력의 결정체로 이번 시장 복귀를 통해 우리 국민들의 독감 백신 선택권을 넓히고, 글로벌 시장에서 영역 확대를 통해 우리 백신의 경쟁력을 다시금 입증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3.46 ▼0.72
코스닥 845.72 ▼0.79
코스피200 371.41 ▼0.1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762,000 ▼291,000
비트코인캐시 688,000 ▲2,000
비트코인골드 49,920 ▼430
이더리움 5,065,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41,510 ▼50
리플 729 ▼1
이오스 1,163 ▲5
퀀텀 5,235 ▲1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802,000 ▼276,000
이더리움 5,066,000 ▼12,000
이더리움클래식 41,570 ▼90
메탈 2,680 ▼31
리스크 2,417 ▼2
리플 729 ▼1
에이다 659 ▼2
스팀 381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699,000 ▼277,000
비트코인캐시 687,000 ▲500
비트코인골드 50,800 0
이더리움 5,065,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41,540 ▲70
리플 729 ▼0
퀀텀 5,200 ▼30
이오타 309 ▼1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