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LA 차병원, LA 총영사관과 '미국 내 한인 긴급의료 서비스 지원'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2023-07-12 18:21:30
[로이슈 전여송 기자]
미국 LA 할리우드 차병원(대표 제이미 유)과 차의료원(의료원장 윤도흠)은 LA 총영사관(총영사 김영완)과 지난 5일 재외국민 긴급의료 지원체계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LA 할리우드 차병원과 의료법인 성광의료재단 산하 차의료원은 △의료기관, 의사협회 등과 양방향 플랫폼 및 프로그램 마련 △미국 내 한인들을 대상으로 적절한 기관 연계 및 의료서비스 제공 △미국 내 외국인 환자 유치를 위한 플랫폼 구축 △긴급 상황에 처한 한인들을 위한 의료서비스 지원 등 다각도의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LA 총영관은 △의료 기관들과 긴밀한 협조관계 구축 △한국 의료기관의 미국 진출에 필요한 다각적 지원방안 강구 △미국 내 한국의 우수한 진료 플랫폼과 프로그램 홍보 △한인들을 위한 진료 협력체계 홍보 △도움이 필요한 환자와의 협력체계 연계 △미국 내 외국인 환자를 한국으로 유치하기 위한 비자 발급 등 절차 지원 및 활동 전개 등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LA 할리우드 차병원 제이미 유 대표는 “LA 할리우드 차병원은 한국 의료수출 1호 병원으로 미국에 폭넓은 의료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며 “차병원·바이오그룹의 글로벌 의료네트워크의 허브로서 환자 중심의 고품질 의료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영완 LA 총영사는 “이번 협약은 미국 내 우리 국민을 위한 긴급의료 서비스 체계를 구축하는 발판을 마련한데 큰 의의가 있다”며 “향후 다양한 상황에 대비한 의료 지원 강화를 위해 한인 및 관할 지역 내 의료기관과 다각적인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LA 할리우드 차병원은 2023년 현재 7개국 86개 의료기관 네트워크를 보유한 차병원·바이오그룹이 2004년 인수한 ‘한국 의료 수출 1호 병원’이다. 미국 LA 지역 최대 규모의 민간종합병원으로 89개의 간호 병상을 포함해 총 434개의 병상을 보유하고 있으며, 500여 명의 의사 및 전문 의료진이 종합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4.62 ▼28.38
코스닥 855.06 ▼15.31
코스피200 370.58 ▼4.0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549,000 ▼59,000
비트코인캐시 664,500 ▼5,500
비트코인골드 47,950 ▼120
이더리움 4,290,000 ▼13,000
이더리움클래식 39,850 ▲120
리플 725 ▼1
이오스 1,135 ▼3
퀀텀 5,115 ▼1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652,000 ▼2,000
이더리움 4,290,000 ▼11,000
이더리움클래식 39,880 ▲120
메탈 2,710 ▼11
리스크 2,769 ▼11
리플 725 ▼1
에이다 669 ▼4
스팀 382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528,000 ▼72,000
비트코인캐시 664,000 ▼3,500
비트코인골드 47,760 ▼240
이더리움 4,287,000 ▼11,000
이더리움클래식 39,830 ▲130
리플 724 ▼1
퀀텀 5,150 0
이오타 304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