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기장군, 기장읍 원룸 화재사고 수습 총력

기사입력:2022-08-07 12:54:12
center
정종복 기장군수는 8월 6일 오전 7시경 기장읍 원룸 화재사고 현장을 방문해 복구상황을 점검하고 있다.(사진제공=부산 기장군)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 기장군(군수 정종복)은 지난 5일 오후 발생한 기장읍 원룸 화재사고와 관련해 지난 6일 오전 10시 군수 주재로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대책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정종복 기장군수를 비롯해 부군수, 교육행복국장, 안전총괄과장, 복지정책과장, 행복나눔과장, 기장읍장, 도시관리공단이사장, 관련부서 담당팀장 등이 참석해 화재사고 당시 피해상황, 응급조치 사항 등에 대한 보고와 함께 관련 매뉴얼에 따라 부서별 대응체계 및 지원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정종복 기장군수는 “갑작스러운 화재로 인해 상심이 클 피해주민들에게 진심으로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이재민 긴급구호에 최선을 다하는 한편, 각 담당부서에서 지원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해서 최대한 지원할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앞서 지난 5일 오후 6시 30분경 기장읍에 소재한 한 원룸 3층에서 미상의 원인으로 화재가 발생해 약 1시간 만에 불은 꺼졌으나, 1명이 숨지고 연기를 흡입한 주민 6명이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에 정종복 기장군수는 화재발생 당일 즉시 현장을 방문해 상황을 총괄 지휘했고, 화재로 인해 도로에 떨어진 유리 파편을 처리하도록 담당부서에 지시해 2차 피해 확산 방지에 주력했다.

또한 기장읍 행정복지센터에 이재민 긴급대피소를 설치하도록 지시해 현재 원룸에 거주하는 화재사고 피해주민 4명이 지난 5일 저녁부터 머무르고 있다. 기장군은 피해주민에게 긴급 구호물품을 지급했고, 적십자사를 통한 구호비 신청에 대해서는 적극 검토 중에 있다.

정종복 기장군수는 6일 오전 7시경에도 화재현장을 방문해 복구상황을 점검했고, 이재민 긴급대피소 등 피해주민의 불편사항에 대해서 계속적으로 청취하며 화재사고 수습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65.55 ▼58.31
코스닥 677.45 ▼20.66
코스피200 282.57 ▼7.6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6,894,000 ▼531,000
비트코인캐시 160,700 ▼2,600
비트코인골드 29,370 ▼620
이더리움 1,842,000 ▼55,000
이더리움클래식 39,090 ▼1,150
리플 611 ▼12
이오스 1,611 ▼32
퀀텀 3,990 ▼89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6,911,000 ▼501,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6,875,000 ▼557,000
비트코인캐시 161,000 ▼2,000
비트코인골드 29,890 ▼2,540
이더리움 1,843,000 ▼56,000
이더리움클래식 39,000 ▼1,200
리플 611 ▼12
퀀텀 3,986 ▼122
이오타 43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