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사, 쿠킹클래스로 자립준비 청년 진로 탐색 지원

기사입력:2022-06-20 15:54:28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삼양그룹의 식품, 화학 계열사인 삼양사(최낙현 대표)는 전국경제인연합회(허창수 회장)에서 개최한 ‘자립준비청년 가치걸음 캠페인’에 17일 참가했다고 20일 밝혔다.

가치걸음 캠페인은 전경련과 사회적 기업 브라더스키퍼(대표 김성민)가 공동 주관하고 K-ESG 얼라이언스 기업 9개사가 경제‧금융교육, 취업멘토링, 산업현장 견학 및 직업교육 등을 실시해 자립준비청년들의 사회 진출을 지원하는 활동이다.

삼양사는 식품 사업의 특성을 살려 쿠킹 클래스를 진행해 자립준비청년에게 제빵 직업 체험의 기회를 제공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종로 큐원 홈메이드플라자에서 진행됐다. 삼양사 서브큐 소속 정종규, 황명수 제과기능장은 식빵 성형, 발효, 굽기 등 조리 과정은 물론 포장 과정까지 지도하고 초보자에게는 난이도가 있는 생지를 이용한 크로와상 성형 과정도 함께 가르쳤다. 제빵 실습 후에는 직접 만든 식빵, 크로와상 등을 시식하고 메뉴판 및 SNS 홍보, 전시용 사진 촬영까지 체험하며 실제 베이커리 운영과 관련한 전반적인 직업 체험의 시간을 가졌다.

삼양사 관계자는 “이번 쿠킹 클래스를 통해 제빵, 베이킹 관련 직업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향후 진로 결정에 작으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자립준비 청년들의 성공적인 사회 정착과 진출을 응원한다”고 밝혔다.

캠페인에 참여한 참가자는 “제빵부터 홍보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을 한번에 경험할 수 있어 재미있는 시간이었다”며 “이번 캠페인 참여로 다양한 진로에 대해서 깊은 고민을 할 수 있었다”며 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삼양사 서브큐는 식품 사업의 특색을 살려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청소년을 대상으로 ‘베이커리 꿈나무 육성’ 프로그램, ‘드림스타트 쿠킹 클래스’ 등을 운영하며 청소년들이 제과 제빵을 통해 새로운 미래를 꿈꿀 수 있도록 지원했다. 베이커리 꿈나무 육성 프로그램은 대안학교 학생에게 제과제빵 수업을 통해 진로 탐색 기회를 제공하고 협동심 등을 가르치는 프로그램이다. 드림스타트 쿠킹 클래스는 취약계층 아동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키즈 쿠킹 클래스다. 2017년부터는 삼양그룹 임직원과 가족이 삼양사 큐원 제품을 활용해 식빵, 머핀 등을 만들어 인근의 독거노인, 조손가정 등에 전하는 ‘사랑이 빵빵해’도 운영 중이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93.10 ▲2.30
코스닥 830.86 ▼0.78
코스피200 327.23 ▼0.2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775,000 ▲52,000
비트코인캐시 194,000 ▼1,000
비트코인골드 39,360 ▼240
이더리움 2,335,000 ▲12,000
이더리움클래식 51,550 ▼450
리플 503 ▲2
이오스 1,679 0
퀀텀 5,620 ▼2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790,000 ▲28,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785,000 ▲77,000
비트코인캐시 193,700 ▼800
비트코인골드 39,180 ▼420
이더리움 2,334,000 ▲11,000
이더리움클래식 51,520 ▼520
리플 503 ▲3
퀀텀 5,615 ▼10
이오타 466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