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주 52시간제 관련해 "탁상행정 아닌 탄력 운영해야"

기사입력:2021-12-02 17:32:32
center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지난 1일 충남 천안시 독립기념관에서 진관사 태극기 등의 전시물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로이슈 전여송 기자]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2일 '더 많은 임금, 더 적은 근로시간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제목의 SNS 글을 통해 "현장을 무시한 탁상행정은 기업과 근로자 모두에게 피해를 준다"며 3·6개월 단위 운영 등 탄력적인 움직임이 필요하다는 뜻을 밝혔다.

지난달 30일 충북 중소기업 방문 현장에서 주 52시간제, 최저임금제 등을 두고 기업 운영에 애로사항으로 작용한다는 발언에 따른 논란을 의식한 것으로 분석된다.

윤 후보는 주 52시간제에 대해 "여력이 없는 기업들은 발을 동동 굴러야 했고 근무시간 감소로 월급까지 깎여야 하는 근로자들 입장에선 '누굴 위한 제도냐'라는 불만을 털어놓을 수밖에 없었다"며 "자영업자들과 영세기업들은 감당할 수 없었고, 결과적으로 일자리 실종과 소득 감소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최저임금은 지속적으로 올리되 고용주와 근로자가 모두 감당할 수 있을 정도로 점진적으로 올려야 한다"며 "근로시간 단축을 유도하되, 당장의 기업 활동에 타격을 주지 않고 근로자 소득이 감소하지 않도록 안전망을 마련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834.29 ▼28.39
코스닥 942.85 ▼15.85
코스피200 376.08 ▼4.3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5,056,000 ▼196,000
비트코인캐시 390,000 ▼2,400
비트코인골드 38,480 ▲1,190
이더리움 3,213,000 ▼16,000
이더리움클래식 32,080 ▼410
리플 799 ▲5
라이트코인 141,300 ▼2,600
이오스 2,988 ▲8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5,122,000 ▼133,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5,089,000 ▼221,000
비트코인캐시 390,500 ▼3,000
비트코인골드 39,000 ▲350
이더리움 3,217,000 ▼17,000
이더리움클래식 32,250 ▼270
리플 799 ▲5
퀀텀 7,580 ▼120
라이트코인 141,900 ▼2,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