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신라면 해외 버즈량 2 배ㆍ 매출 14% 증가했다"

기사입력:2021-05-06 13:03:16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농심이 글로벌 고객경험관리 플랫폼 Sprinklr( 스프링클러) 와 함께 글로벌 SNS 에서 신라면이 언급된 동향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Sprinklr 는 2009 년 설립돼 뉴욕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온라인 및 SNS 상의 정보를 취합·분석하는 회사다.

Sprinklr 의 분석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4 월부터 올해 3 월까지 1 년간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 트위터, 레딧, 블로그 등 주요 SNS 미디어에서 영문으로 ‘Shin Ramyun( 또는 Shin Ramen)’ 이 언급된 건수는 총 47,700 여 건에 달한다. 이는 1 년 전 24,200 여 건에 비해 약 2 배 늘어난 수치다.

이에 따라 신라면의 해외 매출도 지난해 사상 최대를 기록한데 이어 올 1 분기에도 전년 동기대비 14% 증가해 1 억 1,200 만 달러를 기록했다.

농심 관계자는 “ 지난해 3, 4 분기보다 올 1 분기에 버즈량이 더 늘어났다” 라며 “ 이는 신라면을 호기심에 한두 번 먹는 것을 넘어 지속적으로 찾고 있다는 의미이며, 신라면이 세계인의 식문화 속에 깊숙이 파고들었다는 것을 보여주는 사례” 라고 설명했다.

최근 1 년간 올라온 글과 사진을 살펴보면 각자 자신만의 방법으로 신라면을 더욱 맛있고 건강하게 즐기는 모습이 많이 눈에 띈다. 농심은 해외 소비자들이 신라면을 간식이 아닌 한 끼 식사로 받아들이고 있다고 분석했다.

실제로 Sprinklr 의 분석결과에 따르면, 최근 1 년간 신라면과 함께 언급된 주요 단어들은 신라면 활용법(Use Shin Noodles), 계란(Egg), 팽이버섯(Enoki Mushroom) 등 레시피 관련 내용이 크게 늘었다. 또한, 신라면과 함께 ‘ 레시피(Recipe)’ 라는 단어를 직접 언급한 건수도 점점 많아지고 있다. 지난해 1 분기까지만 해도 분기당 100 건 미만이었지만, 이후로 지속적으로 늘어나 올해 1 분기 479 건으로 가장 높은 숫자를 기록했다.

해외 소비자들의 신라면 응용 레시피를 살펴보면, 물을 적게 넣고 반숙 계란을 터뜨려 먹는 ‘ 쿠지라이(Kujirai) 식 신라면’ 을 비롯해 볶음면으로 즐기는 모습이 많이 눈에 띈다.

또한, 고기에 건고추, 향신료 등을 첨가하여 만든 멕시코식 스튜 ‘ 비리아(Birria)’ 를 접목한 레시피 등 각자의 입맛에 맞는 재료를 조합한 이색 조리법이 SNS 상에서 활발히 공유되고 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263.88 ▲23.09
코스닥 1,011.56 ▲0.57
코스피200 434.42 ▲2.96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8,266,000 ▲184,000
비트코인캐시 541,000 ▲3,000
비트코인골드 44,710 ▲1,110
이더리움 2,280,000 ▲14,000
이더리움클래식 47,130 ▲520
리플 725 ▲7
라이트코인 151,200 ▲1,500
이오스 4,256 ▲4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8,341,000 ▲244,000
이더리움 2,901,000 ▼35,000
에이다 1,790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8,254,000 ▲164,000
비트코인캐시 540,500 ▲1,500
비트코인골드 42,200 ▼1,300
이더리움 2,277,000 ▲11,000
이더리움클래식 47,050 ▲450
리플 725 ▲5
퀀텀 6,460 ▲30
라이트코인 151,200 ▲1,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