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값 상승열차…경기·세종·대전 지나 ‘충청권’ 확대

충청권 인접지역 2년간 상승세…충청권 지방 8개 시·도 중 상승률 ‘으뜸’
청약·대출 비교적 자유로운 비규제지역도 많아 신규 분양 시장도 ‘활황’
기사입력:2021-04-20 18:11:32
center
e편한세상 석림 더노블 투시도.(사진=DL이앤씨)
[로이슈 최영록 기자]
수도권, 세종 및 대전의 폭발적인 아파트 매매가 상승세가 충청권까지 확대되며 충청권 부동산 시장의 최대 호황기를 맞이하고 있다.

KB부동산 자료에 따르면 지난 1년간(2020년 3월~2021년 3월) 전국 아파트 1㎡당 아파트 매매가 상승률은 22.08%(461만1000원→562만9000원)으로 나타났다.

전국 시·도별 아파트 매매가 상승률을 살펴보면 ▲세종 60.21%(395만8000원→634만1000원) ▲경기 28.59%(456만8000원→568만5000원) ▲대전 25.29%(336만9000원→422만1000원) 순으로 나타났다. 경기도와 세종 및 대전의 가파른 오름세는 지리적으로 인접하고 있는 충청권 아파트까지 확대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충북은 같은 기간 동안 12.17%(183만3000원→205만6000원)의 상승률을 보였는데 이는 지방 8개 시∙도 중 가장 높은 수치이며, 9.47%(207만원→226만6000원)를 기록한 충남 역시 경북(11.22%)과 경남(12.14%)에 이어 네번째로 높은 상승률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충청권의 상승세는 전년도와 비교하면 더 명확히 드러난다. 2019년 3월부터 2020년 3월까지 1년간 충청권과 인접한 ▲세종은 17.41%(337만1000원→395만8000원) ▲대전 19.3%(282만4000원→336만9000원) ▲경기 7.46%(425만1000원→456만8000원)의 상승률을 보였는데, 같은 기간 충북과 충남은 각각 -2.6%, -2.04%로 마이너스 상승률을 기록했다.

업계 전문가는 “수도권과 대전, 세종의 장기적인 매매가 상승세가 최근들어 지리적으로 인접한 충청권까지 확대되는 모양세다”며 “특히 충청권 일대는 수도권과 달리 청약과 대출에서 비교적 자유로운 비규제지역들이 많아 신규 분양시장도 뜨겁다”고 설명했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지난 1년간(20년 3월~21년 3월) 간 충청남도는 1만5494가구의 일반공급물량에 28만7770건의 1순위 청약이 접수되며 18.5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지방 8개 시·도 중 가장 높은 1순위 청약경쟁률을 기록한 것은 물론 최다 청약자가 몰린 것.

이처럼 충청권 부동산 시장에 온기가 도는 가운데 충청권에 신규 분양단지들이 속속 공급되며 수요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전망이다.

DL이앤씨는 오는 5월 충청남도 서산시 석림동에서 ‘e편한세상 석림 더노블’을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0층, 8개동, 전용면적 84~114㎡ 523세대로 구성된다. 이 단지는 청약 및 대출이 비교적 자유로운 비규제 지역에 위치한 브랜드 신규분양단지로 지방 분양시장에서 선호도가 높은 중대형으로 구성돼 있다.

한화건설은 4월 말 충남 천안시 동남구 신부동에서 ‘한화 포레나 천안신부’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6개동, 전용면적 76~159㎡, 총 602세대 규모다. 단지 옆 어린이공원(예정)을 비롯해 단지 앞으로 흐르는 천안천 산책로를 따라 천호저수지와 천호지생활체육공원에서 여유와 휴식을 즐길 수 있다.

서희건설은 4월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성거읍 신월리에서 ‘직산역 서희스타힐스 뉴플래닝시티’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5층, 8개동, 전용면적 59·84㎡ 총 653가구 규모로 이 중 294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지하철 1호선 직산역이 도보권에 위치하며, 특히 비조정대상지역에 들어서 전매제한이 없다.

효성중공업은 4월 충청남도 아산시 음봉면 산동리에서 ‘해링턴 플레이스 스마트밸리’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1층~지상 20층, 10개동, 전용면적 59~84㎡ 총 704세대 규모로 조성되며, 비규제지역이어서 세대주 및 주택수와 관계없이 청약이 가능하다. 코스트코 천안점을 비롯한 다양한 편의시설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천안시청, 갤러리아백화점, 천안종합운동장 등도 차량 10분 거리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73.05 ▲38.53
코스닥 969.10 ▲6.60
코스피200 423.09 ▲4.8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2,911,000 ▼501,000
비트코인캐시 1,341,000 ▼16,000
비트코인골드 108,700 ▼100
이더리움 4,162,000 ▼74,000
이더리움클래식 109,300 ▼1,700
리플 1,953 ▼19
라이트코인 360,300 ▼6,600
이오스 11,440 ▼17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3,220,000 ▼290,000
에이다 2,610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3,011,000 ▼438,000
비트코인캐시 1,343,000 ▼13,000
비트코인골드 107,100 ▼1,900
이더리움 4,163,000 ▼68,000
이더리움클래식 109,100 ▼1,800
리플 1,954 ▼17
퀀텀 21,780 ▼330
라이트코인 360,900 ▼5,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