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K8’ 판매 돌입…2.5 가솔린 3279만원부터

기사입력:2021-04-08 11:56:09
center
K8 외관.(사진=기아)
[로이슈 최영록 기자]
기아가 8일 ‘K8’의 온라인 발표회를 열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K8은 기아의 새로운 지향점을 보여주는 첫 번째 모델로 혁신적이고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갖췄으며 편안하고 안정적인 주행성능,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으로 준대형 세단을 다시 정의한다.

전면부는 신규 기아 로고와 범퍼 일체형 라디에이터 그릴 등 브랜드 최초로 적용하는 디자인 요소로 혁신적이고 존재감 있는 디자인을 구현했다.

특히 주간주행등과 방향지시등의 기능을 하는 ‘스타 클라우드 라이팅(Star cloud Lighting)’은 차문 잠금 해제 시 10개의 램프를 무작위로 점등시키는 ‘다이내믹 웰컴 라이트(DWL, Dynamic Welcome Light) 기능을 탑재했으며, 전·후면 방향지시등에 순차점등 기능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더했다.

측면부는 유선형의 캐릭터 라인이 차체 볼륨과 조화를 이뤄 우아하고 역동적인 느낌을 연출한다. 후면부는 좌우 리어램프와 이를 연결해주는 그래픽으로 구성된 ‘리어램프 클러스터’를 통해 입체적인 외관을 완성했다.

실내는 1등석 공항 라운지에서 영감을 받아 편안하고 고급스럽게 디자인했으며, 운전자가 보고, 듣고, 만지는 것에 이전과는 다른 경험을 선사하는 요소를 적용했다.

12.3인치 계기반과 12.3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부드럽게 이어진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와 12인치 헤드업 디스플레이는 운전자 중심 공간을 구현하고 직관적인 디자인의 인포테인먼트·공조 전환 조작계는 실내에 혁신적인 이미지를 더한다.

또 메리디안 프리미엄 사운드와 실내 곳곳에 적용한 앰비언트 라이트(무드 조명)로 감성적인 만족감을 한층 높인다. 특히 앰비언트 라이트는 내비게이션과 연동해 제한속도 이상으로 주행 시 빨간 조명을 통해 시각적으로 운전자의 주의를 환기해주며, 야간에는 운전자에게 방해되지 않도록 자동으로 밝기를 낮춰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center
K8 실내.(사진=기아)
K8은 편안하고 안정적인 주행 성능은 물론 운전자의 부담을 덜어주는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등 뛰어난 상품성을 갖췄다.

기아는 K8을 ▲2.5 가솔린 ▲3.5 가솔린 ▲3.5 LPI 등 3가지 엔진 라인업으로 우선 운영한 후 내달 중에 ▲1.6 가솔린 터보 하이브리드를 추가한다는 방침이다.

엔진 라인업별 스펙을 살펴보면 2.5 가솔린은 최고출력 198마력(PS)·최대토크 25.3kgf·m, 복합연비 12.0km/ℓ를 확보했으며, R-MDPS(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스티어링)를 적용했다.

3.5 가솔린은 최고출력 300마력·최대토크 36.6kgf·m의 동력성능을 기반으로 전륜 기반 AWD 시스템과 전자제어 서스펜션을 적용함으로써 안정적이고 편안한 주행 감성을 구현하며 10.6km/ℓ의 복합연비를 갖췄다.

3.5 LPI는 최고출력 240마력·최대토크 32.0kgf·m의 동력 성능을 갖췄으며, 8단 자동변속기를 조합해 기존 3.0 LPI 대비 배기량이 증가했지만 약 5% 향상된 8.0km/ℓ의 복합연비를 내도록 설계했다.

특히 3.5 가솔린과 3.5 LPI는 투 챔버 토크 컨버터가 적용된 신규 8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해 ▲변속 충격 완화 ▲연비 개선 ▲엔진과 변속기 직결감 강화 등 한층 높은 수준의 주행 감성을 확보했다.

이밖에도 기아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 2(HDA 2)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NSCC) ▲지능형 속도 제한 보조(ISLA) ▲후측방 모니터(BVM)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PCA)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안전 하차 보조(SEA) ▲후석 승객 알림(ROA)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RSPA) ▲후진 가이드 램프 등 다양한 편의장비도 적용했다.

K8의 판매 가격은 개별소비세 3.5% 적용 ▲2.5 가솔린 노블레스 라이트 3279만원, 노블레스 3510만원, 시그니처 3868만원 ▲3.5 가솔린 노블레스 라이트 3618만원, 노블레스 3848만원, 시그니처 4177만원, 플래티넘 4526만원 ▲3.5 LPI 프레스티지 3220만원, 노블레스 3659만원이다.

기아 관계자는 “K8은 기존의 패러다임을 벗어나 혁신적이고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상품성으로 대한민국 준대형 시장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는 모델이다”며 “편안한 이동수단을 넘어 고객에게 새로운 영감을 주는 공간으로 일상에 가치를 더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8은 지난달 23일 시작한 사전계약 첫날에만 1만8015대가 계약되며 고객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이어 이달 7일까지 12영업일 동안 총 2만4000여대가 계약됐는데, 이는 연간 국내 판매 목표인 8만대의 약 30% 달하는 수치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31.88 ▼11.38
코스닥 989.39 ▲7.37
코스피200 424.30 ▼2.56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8,403,000 ▲657,000
비트코인캐시 901,500 ▲3,500
비트코인골드 149,000 ▼1,300
이더리움 2,820,000 ▲29,000
이더리움클래식 26,560 ▼140
리플 1,741 ▼57
라이트코인 334,700 ▲1,600
이오스 8,915 ▲8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8,733,000 ▲655,000
이더리움 2,853,000 ▲68,000
에이다 1,705 ▲8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8,142,000 ▲424,000
비트코인캐시 900,000 ▲2,000
비트코인골드 281,450 ▼4,420
이더리움 2,811,000 ▲18,000
이더리움클래식 26,610 ▼90
리플 1,733 ▼64
퀀텀 19,760 ▲145
라이트코인 333,700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