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젤 자사주 매입 결정… 300억 규모 신탁계약 체결

기사입력:2021-03-10 12:06:59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글로벌 토탈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 기업 휴젤㈜(대표집행임원 손지훈)이 주주 및 기업가치를 제고하고 주식가격을 안정시키기 위해 자사주 매입을 결정, 300억 규모 신탁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계약기간은 이사회 결의일인 오늘부터 9월 9일까지며 계약체결기관은 삼성증권이다.

휴젤의 자사주 매입은 이번이 역대 4번째다. 앞서 휴젤은 지난 2018년부터 2019년까지 3차례에 걸쳐 총 24만주, 약 874억 원 규모의 자사주를 장내 매수를 통해 취득했으며 이 중 10만주를 소각한 바 있다. 이후 보통주 1주당 신주 2주(200%)를 배정하는 무상증자를 단행하는 등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왔다.

자사주 매입 배경에 대해 회사 측은 “휴젤은 업계 내 독보적인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외부적 요인에 의한 주가 하락의 여파로 실제 기업 가치 대비 과도하게 저평가됐다고 판단했다”며 “주가 회복을 통해 기업 저평가를 개선하고, 향후 지속적인 기업 성장에 대한 회사의 자신감을 피력하기 위해 자사주 매입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휴젤은 지난해 국내 기업 최초로 중국 보툴리눔 톡신 시장 진출에 성공, 올해 2월 보툴리눔 톡신 제제 ‘레티보(Letybo, 중국 수출명)’의 온라인 론칭회를 시작으로 중국 사업이 본격 궤도에 진입했다. 중국에 이어 올해 중순께 보툴리눔 톡신 제제의 유럽 품목허가 획득과 함께 내년 북미 시장 진출이 더해지면 휴젤의 기업 성장세는 더욱 가팔라질 것으로 전망된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277.38 ▲13.50
코스닥 1,018.81 ▲7.25
코스피200 436.82 ▲2.40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9,088,000 ▲76,000
비트코인캐시 546,500 ▲10,000
비트코인골드 42,110 ▲1,140
이더리움 2,314,000 ▲42,000
이더리움클래식 45,620 ▲1,920
리플 703 ▲33
라이트코인 148,500 ▲3,400
이오스 4,220 ▲123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9,139,000 ▲64,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9,090,000 ▲125,000
비트코인캐시 546,000 ▲9,500
비트코인골드 40,600 ▲100
이더리움 2,316,000 ▲44,000
이더리움클래식 45,550 ▲1,900
리플 702 ▲32
퀀텀 6,520 ▲250
라이트코인 148,500 ▲3,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