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개교 50주년 기념 국제 학생 콘퍼런스 개최

기사입력:2021-02-02 21:50:38
center
[로이슈 전여송 기자]

KAIST가 개교 50주년을 맞아 학부생이 주도하는 국제 학생 콘퍼런스를 오는 3일부터 5일간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ʻ선구자 2071: 향후 50년을 묻는다(Pioneers 2071: Questioning the Next 50 Years)ʼ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콘퍼런스는 미래 사회의 핵심 구성원이 될 대학생들이 향후 발생할 수 있는 주요 글로벌 이슈를 탐색해 과학기술 및 사회 정책 등에 관한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겨루는 장이다.

이 콘퍼런스 진행을 위해 KAIST는 작년 12월부터 한 달간 신청을 받았는데 미국·이탈리아·인도네시아·일본·중국·터키·카자흐스탄·케냐·호주 등 전 세계 28개 대학 소속 107명의 학생이 총 19개의 팀으로 나눠 참가를 신청했다.

각 참가팀은 ʻ환경과 기후변화ʼ·ʻ새로운 팬데믹ʼ·ʻ인공지능 시대의 교육과 경제ʼ 등 주최 측이 가상으로 설정한 잠재적 위기에 관한 세 가지 시나리오 중 한 가지를 선택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혁신 아이디어 및 정책을 제시해야 한다.

행사 시작일인 3일부터 이틀간 준비한 정책 및 아이디어 발표 및 참가팀 간의 토론을 진행하며 교수진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과의 질의응답 등도 이어진다.

이번 콘퍼런스에서는 사전에 온라인으로 등록한 약 1백 명의 투표인단도 행사를 돕기 위해 참여한다. 투표인단은 참가팀의 제출 자료 및 발표와 토론 영상을 참고해 가장 좋은 해결책을 제시한 팀에 투표한다.

심사위원단의 평가와 투표단의 득표수를 합산해 각 시나리오별 상위 3개 팀이 결선에 진출하며, 2월 7일에 예정된 마지막 토론에서 최종 우승자가 가려진다.

이번 국제 학생 콘퍼런스는 개교 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학생들이 직접 주도하는 행사를 마련하자는 취지로 시작됐다. 33대 총학생회 플렉스(FLEX)를 중심으로 한 12명의 학부생이 지난해 3월부터 약 1년간 기획에서부터 실행에 이르는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했다.

한편, 전 과정이 영어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유튜브를 통해 오는 3일 오전 8시부터 실시간 중계되며,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78.74 ▲31.37
코스닥 969.99 ▲2.79
코스피200 426.64 ▲3.0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7,935,000 ▼204,000
비트코인캐시 1,780,000 ▼27,000
비트코인골드 180,000 ▼4,700
이더리움 4,216,000 ▼57,000
이더리움클래식 184,600 ▲24,800
리플 2,001 ▼32
라이트코인 410,200 ▼5,500
이오스 13,560 ▼49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8,353,000 ▼94,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7,968,000 ▼216,000
비트코인캐시 1,780,000 ▼24,500
비트코인골드 183,100 ▼400
이더리움 4,223,000 ▼54,000
이더리움클래식 185,300 ▲25,810
리플 2,001 ▼30
퀀텀 26,810 ▼990
라이트코인 411,000 ▼4,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