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 문화재청 및 전주시와 문화유산 보전 위한 MOU 체결

기사입력:2020-11-17 13:57:38
center
‘문화유산 보전 및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사진=신협중앙회
[로이슈 심준보 기자]
신협중앙회(이하 신협)는 17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경복궁에서 문화재청 및 전주시와 ‘문화유산 보전 및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문화재 지킴이 위촉패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정재숙 문화재청장, 김승수 전주시장과 함께 전통문화유산의 지속적 보전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무형문화재의 유지·전승을 위한 포괄적 후원을 약속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신협은 7대 포용금융 프로젝트 중 하나인 지역특화사업의 일환으로 개발 지원한 전통한지창호지를 후원한다. 전통한지창호지는 전주한지 장인이 전주산 닥 원료로 제작한 제품으로 4대궁(경복궁, 덕수궁, 창경궁, 창덕궁) 및 종묘의 창호 보수에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주요 50개소에 안면인식 발열감지장치, 비접촉 적외선 체온계, 전주한지마스크 등 코로나19 감염병 예방 물품을 지원하여, 무형문화재 전승자(보유자, 전수조교)가 안심하고 전수 교육을 할 수 있는 터전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신협 문화재 지킴이’를 발족하여 신협 조합원 및 임직원들이 직접 문화재를 가꾸고 지키며, 문화재 주변 정화활동 등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전문 해설사를 통한 문화재 관련 역사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고유 문화유산에 대한 관심을 지속적으로 높일 계획이다.

협약식 및 위촉패 전달식에 참석한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아름다운 우리 문화유산인 고궁을 보존하는데 힘을 보태게 되어 영광”이라며, “우리 신협이 문화재청의 더 많은 프로젝트에 동참하여 전통 문화 보전 및 발전에 이바지 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신협의 문화유산 보호 후원 사업은 궁궐과 종묘의 전통적 가치를 더하면서 무형문화재 보호에 기여할 것”이라며, “향후 신협의 지역문화 활성화와 문화재 사회공헌이 성공적 민관협력 모델이 될 수 있도록 문화재청도 최선을 다해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조선왕조 오백년의 찬란한 문화유산인 궁궐과 종묘의 창호보수 사업에 전주한지가 쓰일 수 있게 협약을 체결해주신 정재숙 문화재청장님과 한지를 후원해 주신 김윤식 신협중앙회장님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89.41 ▼20.02
코스닥 974.60 ▼4.01
코스피200 425.84 ▼2.9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9,897,000 ▲429,000
비트코인캐시 1,969,000 ▲122,000
비트코인골드 145,200 ▲1,200
이더리움 5,097,000 ▲10,000
이더리움클래식 134,600 ▼2,200
리플 1,839 ▲38
라이트코인 475,600 ▲16,000
이오스 17,170 ▼26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0,278,000 ▲722,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9,749,000 ▲272,000
비트코인캐시 1,966,000 ▲119,000
비트코인골드 144,000 ▲1,400
이더리움 5,090,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134,200 ▼2,500
리플 1,836 ▲34
퀀텀 31,360 ▼490
라이트코인 477,500 ▲17,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