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신협, 창립 60주년 맞아 프란치스코 교황 축복장 받아

기사입력:2020-10-22 19:00:48
center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천주교 부산교구청 손삼석 요셉 주교로부터 프란치스코 교황 축복장을 전달받는 모습. 사진=신협중앙회
[로이슈 심준보 기자]

신협중앙회(이하 신협)는 22일 천주교 부산교구청에서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로마 교황청 프란치스코 교황의 축복장을 받는 수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신협중앙회에 따르면 이번 축복장 수여식은 지난 7월 신협중앙회 관내 천주교 대전교구청 백현 바오로 신부(대전가톨릭평화방송 사장)의 추천으로 이뤄졌으며, 한국신협 60주년을 기념해 한국신협 발상지인 부산에서 진행됐다. 프란치스코 교황의 축복장은 1300만 신협 이용자와 임직원을 대표해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받았으며, 손삼석 요셉 천주교 부산교구청 주교가 직접 전달했다.

축복장을 추천한 대전교구청 백현 바오로 신부는 “초창기 가톨릭 정신을 바탕으로 인간에 대한 존엄과 사랑의 실천으로 시작한 한국신협운동은 지난 60년간 한결같이 서민의 경제동반자이자 우리 사회 어두운 곳을 밝히며 기여해왔다는데 큰 감동을 받았다”며 “특히 신협이 7대 포용금융 프로젝트로 소외된 약자들을 돌보는 사랑과 나눔의 실천은 마땅히 널리 알려져야 한다”며 추천 사유를 밝혔다.

김윤식 중앙회장은 축복장 수상에 대해 “60년 전 신협운동의 선구자 메리 가브리엘라 수녀님과 장대익 신부님으로부터 비롯된 신협운동이 지난 60년간 숭고한 이념과 철학을 바탕으로 국민 어느 한 사람도 소외되지 않고 인간답게 살 수 있는 길을 실천해 왔다”고 말하고 “개인의 영예가 아닌 초창기 신협 선구자들의 희생과 사랑, 1300만 조합원과 이용자들의 참여, 1만 8000여 임직원들의 헌신에 대한 더할 나위 없는 큰 찬사이자 영광”이라고 소회를 밝혔다.

덧붙여 “축복장 수상을 계기로 사회적 약자와 어두운 곳을 밝히는 신협의 정신을 더욱 되살려 교황님이 전해온 메시지처럼 신협이 서민들에게 축복의 통로가 되도록 노력하자”고 말했다.

한편 이날 축복장 수여식에 앞서 신협 6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부산가톨릭센터 소재 신협발상지 기념비를 찾아 헌화식도 진행했다. 헌화식에는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을 비롯한 부산지역 신협 선구자 추모위원회 추승학 위원장(부산행복신협 이사장)등 10여명이 참석해 한국에 최초로 신협운동을 소개한 미국인 故메리 가브리엘라 수녀를 비롯한 한국신협운동의 선구자들에 대한 추모를 통해 신협운동의 가치를 되새겼다.

이와 함께 신협중앙회는 한국신협의 태동과 신협 발상지 보전을 위해 많은 도움을 준 천주교 부산교구청에 감사의 마음으로 5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209.43 ▼39.87
코스닥 978.61 ▼14.19
코스피200 428.77 ▼6.86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9,745,000 ▲236,000
비트코인캐시 1,815,000 ▲9,000
비트코인골드 143,300 ▲200
이더리움 5,061,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136,200 ▼1,500
리플 1,794 ▼22
라이트코인 455,900 ▼1,200
이오스 16,160 ▼12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9,811,000 ▲267,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9,691,000 ▲203,000
비트코인캐시 1,817,000 ▲12,000
비트코인골드 141,300 ▼8,700
이더리움 5,065,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136,250 ▼1,650
리플 1,793 ▼20
퀀텀 31,690 ▲550
라이트코인 456,40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