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시대의 추석, 직장인 10명 중 6명 고향 안 간다

기사입력:2020-09-16 07:41:11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민족 고유의 명절 추석이 다가오고 있지만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인해 추석 귀성과 가족 모임에 대한 부담감이 적지 않다. 실제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직장인 1,354명을 대상으로 ‘올 추석 귀성 계획’에 대해 조사한 결과, 57.7%가 귀성하지 않을 계획이라고 답했다. 이는 지난 추석 조사 결과(39.7%)에 비해 무려 18%p나 늘어난 수치다.

올 추석에 귀성하지 않는 이유로는 ‘코로나 19로 이동 및 친지가 모이는 것이 부담스러워서’(67.1%, 복수응답)가 단연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그냥 편하게 쉬고 싶어서’(21.4%), ‘지출 비용이 부담스러워서’(14.6%), ‘교통대란이 걱정되어서’(5.2%) 등의 이유를 들었다.

특히, 이들 중 70%는 올 추석 귀성하지 않기로 선택하는데 코로나19가 직접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답했다.

귀성을 계획 중인 응답자(573명) 역시 귀성에 대한 부담감은 느끼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무려 응답자의 75.7%가 코로나19 때문에 이번 귀성이 부담스럽다고 답한 것.

이들은 올 추석 귀성 시 코로나 19로 인한 변화로 ‘관광, 외식 등 외부활동을 자제한다’(45.9%, 복수응답)를 첫번째로 꼽았다. 이어 ‘귀성 일정을 축소한다’(28.1%), ‘자가용을 이용한다’(25.1%), ‘다른 친지와 최대한 겹치지 않게 일정을 잡는다’(18.2%) 등의 답변을 선택해, 귀성 시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 방지를 위한 노력을 준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전체 직장인들 중 절반 가량(48.2%)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예년과 대비해 추석 경비가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다음으로 ‘비슷할 것 같다’(40%), ‘증가할 것 같다’(11.9%) 순이었다.

추석 경비가 감소할 것 같은 이유로는 ‘가족 모임 감소로 지출이 줄어서’(60.1%, 복수응답)가 가장 많았다. 이어, ‘교통비 등 귀성에 드는 비용이 없어서’(32.5%), ‘외식 비용을 쓰지 않아서’(29.1%), ‘여행 경비, 유흥 비용이 들지 않아서’(24.1%), ‘친지들 선물을 준비하지 않아도 되어서’(17.6%) 등의 의견이 있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278.79 ▲22.49
코스닥 808.28 ▲11.00
코스피200 303.57 ▲2.9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2,494,000 ▲80,000
비트코인캐시 264,000 ▲9,500
비트코인골드 9,330 ▲170
이더리움 413,500 ▲3,800
이더리움클래식 6,710 ▼5
리플 281 ▲3
라이트코인 53,350 ▲700
대시 79,400 ▲7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2,507,000 ▲73,000
비트코인골드 9,115 ▼4,325
이더리움 413,800 ▲4,750
이더리움클래식 6,890 ▼2,270
리플 282 ▲3
에이다 115 ▲2
퀀텀 2,765 ▲45
네오 24,360 ▲1,63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