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방 ‘안전정보 서비스’ 이용자 80% ‘여성’

기사입력:2020-02-24 10:47:02
center
[로이슈 최영록 기자]
부동산 정보 플랫폼 다방은 지난해 말 출시한 ‘안전정보 서비스 이용 현황’을 24일 발표했다.

‘안전정보 서비스’는 전국 CCTV, 경찰서, 파출소, 치안센터, 여성안심지킴이집의 위치를 지도에 표시해주는 서비스다. 안전·치안 시설이 많은 지역일수록 지도에서 녹색, 적은 지역일수록 노란색으로 표시돼 전국 안전·치안 시설의 분포 현황을 직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다.

다방은 안전정보 서비스 출시 약 3개월 만에 해당 서비스의 이용률(페이지뷰)이 175% 증가했고, 이용자도 기존대비 2.5배가량 늘었다고 밝혔다. 서비스 이용 현황을 살펴보면, 이용자의 80%는 여성, 20%는 남성으로 나타나 여성이 압도적으로 많은 것을 알 수 있다. 이용자 연령대는 18~24세가 58%, 25~34세가 30% 가량 차지해 대학생이나 사회초년생이 주를 이루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방 앱 사용자가 안전정보 서비스에서 가장 많이 검색한 지역은 서울에서 일명 ‘원룸촌’이라 불리는 관악구 봉천동과 신림동으로 꼽혔다. 강북에서는 면목동, 수유동, 경기권에서는 인천시 부평구 부평동, 의정부시 의정부동의 안전·치안 시설을 찾는 사용자가 많았다.

다방 마케팅 총괄 박성민 본부장은 “1인 가구들을 대상으로 보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최근에는 방을 구할 때 방범창 설치 여부를 꼭 확인하고, 일부러 해당 지역의 방범, 치안 등을 살펴보려고, 낮 시간대를 피해 방을 보러 가는 경우도 늘고 있다”며 “방을 구할 때 미리 근처 CCTV나 치안시설 정보를 확인해본다면 보다 안전한 방을 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1,725.44 ▲6.31
코스닥 573.01 ▲3.59
코스피200 231.70 ▲0.6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89,000 ▲16,000
비트코인캐시 285,700 ▼100
비트코인골드 8,915 ▼15
이더리움 173,100 ▼100
이더리움클래식 6,245 ▼10
리플 218 ▲0
라이트코인 48,870 ▲20
대시 82,250 ▼7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88,000 ▲12,000
이더리움 173,050 ▼50
리플 217 0
에이다 39 0
퀀텀 1,540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90,000 ▲17,000
비트코인캐시 286,050 ▲250
비트코인골드 21,300 0
이더리움 173,100 ▼50
이더리움클래식 6,235 ▼10
리플 218 ▲1
퀀텀 1,545 ▼5
라이트코인 48,940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