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좌석 넓어 좋다…81.3% 재이용 하겠다”

기사입력:2020-02-11 15:24:08
center
에어서울 항공기
[로이슈 최영록 기자]
에어서울 이용객들은 ‘넓고 편한 좌석’을 가장 큰 차별성으로 꼽았으며, 80% 이상이 재이용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서울(대표 조규영)은 지난해 12월 리서치앤리서치와 함께 최근 1년 내 에어서울을 비롯한 LCC(Low cost carrier) 이용 경험이 있는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약 100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을 진행했다.

그 결과 에어서울의 브랜드 인지율은 64.1%로 타 LCC 대비 상대적으로 낮았으나 작년 대비 30%p 이상 크게 상승했다. 또 인지율은 부족하지만 에어서울을 이용해본 승객 중 77%가 에어서울을 가장 선호하는 LCC로 선택하는 등 브랜드 충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서울을 선호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좌석이 넓고 편해서’ 응답이 33.3%로 가장 많이 차지했다. 이어 ‘가격이 저렴해서’ 응답이 16.6%, ‘무료 영화 서비스 등 기내 엔터테인먼트 서비스가 만족스러워서’ 응답이 15.7%, ‘기체가 신형이 많고 관리가 잘 되어 있어서’ 10.8% 등의 순이었다.

에어서울 탑승 경험 중 가장 인상 깊었던 서비스에 대한 질문에서도 ‘넓은 좌석 간격’과 ‘개별 모니터의 보유’ 응답이 47.3%로 가장 많았다.

또 에어서울을 이용해본 고객 중 재 이용하겠다는 고객은 81.3%로, 타사 대비 평균 10%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재탑승 이유로는 ‘넓은 좌석’이라고 응답한 비중이 67.4%에 달했다.

반면 개선사항으로는 운항 노선 및 스케줄이 다양하지 못한 것과 마일리지 서비스가 없는 것 등을 꼽았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승객 만족도와 보완점을 점검하기 위해 진행한 이번 설문 조사를 보면, 아직 인지도 면에서는 부족하지만, 승객들은 가격이 저렴하면서도 넓고 편한 좌석을 에어서울의 가장 큰 차별성으로 인식하고 있으며, 이러한 점 때문에 재이용 의향이 특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한 번 타본 고객은 에어서울 선호도가 높으므로 회사 인지도 확대를 위한 홍보활동을 강화함으로써 두터운 충성 고객층을 확보하고 건강한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해 가겠다”고 말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1,717.12 ▼47.39
코스닥 542.11 ▼9.70
코스피200 232.45 ▼6.7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669,000 ▼32,000
비트코인캐시 262,900 ▼800
비트코인골드 8,655 ▼20
이더리움 160,100 ▼300
이더리움클래식 6,035 ▼50
리플 211 ▼0
라이트코인 47,160 ▼210
대시 78,350 ▼5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664,000 ▼42,000
이더리움 159,950 ▼350
리플 211 ▼1
에이다 36 ▼0
퀀텀 1,470 ▲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666,000 ▼34,000
비트코인캐시 263,200 ▼550
비트코인골드 21,450 0
이더리움 159,900 ▼450
이더리움클래식 6,035 ▼50
리플 211 ▼1
퀀텀 1,460 ▼5
라이트코인 47,200 ▼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