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전국 릴레이 연탄 나눔 봉사

기사입력:2019-12-08 12:00:11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롯데면세점(대표이사 이갑)은 지난 6일 서울 노원구 중계본동 백사마을에서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벌써 올해로 12년째 이어지고 있는 롯데면세점 연탄 나눔 봉사활동에는 이갑 대표이사를 비롯해 명동본점, 인천공항점 등 임직원 120여 명이 참여해 난방 취약계층에게 연탄 4만 장을 후원했다.

이날 롯데면세점이 봉사활동을 펼친 백사마을은 ‘서울의 마지막 달동네’라고도 불리는 대표적인 연탄 사용 지역이다. 이곳에 현재 거주 중인 약 1천100가구 중 400여 가구가 연탄을 사용하고 있다. 롯데면세점은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인상된 연탄 가격으로 힘든 겨울을 보내는 백사마을 주민들에게 연탄 4만 장과 함께 따뜻한 위로를 전했다.

이번 나눔 봉사는 전국 릴레이로 진행됐다. 같은 날 제주에서는 롯데면세점 제주점 임직원 20여 명이 제주 지역 독거노인을 직접 찾아 5백만 원 상당의 생필품을 전달했으며, 이보다 앞선 지난달 22일에는 롯데면세점 부산점과 김해공항점 임직원 35명이 부산 동구 매축지 마을을 찾아 연탄 1만 장을 기부했다.

롯데면세점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은 지난 2008년 연탄 2,000장을 전달하며 시작됐다. 이후 독거노인, 한부모 가정, 저소득층 가정 등 난방이 취약한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해 매년 규모를 키우며 꾸준한 연탄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올해도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통해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롯데면세점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 및 상생 활동을 펼치며 지역사회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롯데면세점은 올해로 9년째를 맞이하는 해외 저개발 지역 심장병 환아 수술비 지원 ‘러브하트’ 캠페인을 비롯해 아동·청소년과 지역 주민의 건강한 독서 환경 제공을 위해 신한카드와 공동으로 진행하는 ‘아름인도서관’ 프로젝트, 인천 지역 미혼모·다문화 가정 지원센터에 기부금 전달 등 국내와 해외에서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취약계층의 복지향상에 힘쓰고 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76.72 ▼53.91
코스닥 664.70 ▼24.78
코스피200 292.77 ▼7.35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230,000 ▼58,000
비트코인캐시 415,800 ▼3,300
비트코인골드 12,680 ▼290
이더리움 195,300 ▼1,300
이더리움클래식 12,580 ▼20
리플 267 ▼1
라이트코인 66,050 ▼900
대시 128,300 ▼2,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226,000 ▼61,000
이더리움 195,600 ▼900
리플 266 ▼2
에이다 55 ▼1
퀀텀 2,315 ▼4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230,000 ▼59,000
비트코인캐시 415,900 ▼3,850
비트코인골드 24,390 0
이더리움 195,200 ▼1,150
이더리움클래식 12,600 ▲15
리플 266 ▼1
퀀텀 2,295 ▼15
라이트코인 66,020 ▼1,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