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배 “충주 소상공인 온라인진출…역량강화 위해 최선 다할터”

중기부 공모사업 소담스퀘어…충청지역 최초 충주에 조성돼 기사입력:2024-05-24 16:33:15
이종배 의원 (사진=연합뉴스)

이종배 의원 (사진=연합뉴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이상욱 기자]
국민의힘 이종배 의원(충북 충주)은 23일 충주 소재 한국교통대학교가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유통센터의 공모사업인 (소담스퀘어) 주관기관으로 선정 돼 충청지역 최초 소담스퀘어가 (충주에) 조성된다고 밝혔다.

소담스퀘어는 (소상공인의 이야기를 담는 공간) 이라는 의미로 소상공인에게 △실시간 방송 판매인 라이브 커머스 △제품 촬영 가능한 스튜디오 △상품기획(MD) 상담‧컨설팅 교육 장소 △업무회의‧미팅 모임 위한 공유 회의실 등을 무료로(free) 제공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게다가 네이버를 통해 손쉽게 예약할 수 있어 소상공인들이 접근하기 편리하다.

총 세 곳의 응모기관과 접전을 벌인 끝에 한국교통대학교는 충주 원도심에 밀집한 총 1227개 점포 등을 비롯해 충주 소상공인들의 (디지털커머스) 활용을 통한 수익성 제고 모델을 내세워 이번 사업에 선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소담스퀘어는 디지털·온라인 기반 인프라와 운영 프로그램을 구성하고 소상공인의 온라인시장 진출에 대한 전 과정을 지원하게 된다. 해당 사업에 선정된 한국교통대는 연간 소상공인 약 500개사 1000개 제품 이상을 지원할 것으로 보인다. 1차 연도 정부 지원금 10억원과 자부담 5.15억원을 더해 15.15억원이 투입될 이번 사업은 최소 5년간 계속 사업으로 진행된다.

올해로 5년째인 소담스퀘어는 유통채널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 거래 위주로 변화되면서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 성공 사례를 만들어 냈다. 소담스퀘어는 현재 전국 총 8곳에서 운영 중에 있으며 이번 선정을 통해 (충주시에) 신규로 조성된다. 기존 설치 지역은 서울 (역삼‧상암‧당산) 3곳과 부산‧대구‧광주‧강원 춘천‧전북 전주 등의 각 1곳이다.

이종배 의원은 “소상공인들이 지역 경계를 넘어 온라인 역량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정부에서 다각도로 지원이 이뤄져야 한다”며 “이번 사업선정을 비롯해 충주 소상공인들의 온라인 진출을 확대키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한편 이종배 의원은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충주 소상공인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소담스퀘어를) 충주에 조성하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이상욱 로이슈(lawissue) 기자 wsl0394@daum.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84.26 ▼23.37
코스닥 852.67 ▼4.84
코스피200 380.88 ▼3.90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0,986,000 ▲37,000
비트코인캐시 557,500 ▲1,500
비트코인골드 37,600 ▼420
이더리움 4,967,000 ▲13,000
이더리움클래식 33,150 ▲140
리플 691 ▲3
이오스 818 ▲4
퀀텀 3,667 ▲2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034,000 ▼2,000
이더리움 4,968,000 ▲14,000
이더리움클래식 33,210 ▲110
메탈 1,630 ▲14
리스크 1,444 ▲1
리플 691 ▲1
에이다 550 ▲6
스팀 283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0,974,000 ▲4,000
비트코인캐시 556,500 ▲1,500
비트코인골드 37,920 ▼620
이더리움 4,964,000 ▲10,000
이더리움클래식 33,030 ▼40
리플 690 ▲1
퀀텀 3,662 ▲18
이오타 250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