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기장군, 행안부‘2023년 전국 지자체 지역안전지수 평가’서 안전한 도시로 입증

기사입력:2024-02-27 15:46:55
부산 기장군청사.(제공=기장군)

부산 기장군청사.(제공=기장군)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 기장군(군수 정종복)이 최근 발표된 ‘2023년 전국 지자체 지역안전지수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달성하면서, 전국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 중 하나로 평가됐다고 27일 밝혔다.
지역안전지수 평가는 행정안전부가 지역의 화재·교통사고·범죄·생활안전·자살·감염병 6개 분야의 통계자료를 분석해 분야별 안전도를 지자체별로 1~5등급으로 산출하여 발표하는 평가로, 2015년부터 매년 1회 시행되고 있다.

군은 이번 지역안전지수 평가에서 총 6개 중 2개 분야(교통, 생활안전)에서 1등급을, 3개 분야(화재, 자살, 감염병)에서 2등급을 획득하면서, 평균 안전등급 2.16점을 달성했다.

이는 부산시 16개 구·군 중에는 가장 높은 등급으로, 전국 82개 군 단위 기초지자체 중 상위 7%에 해당하는 수준이다. 특히 주민 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교통안전과 생활안전 분야에서는 5년 연속으로 1등급을 유지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군은 지역주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바탕으로 유관기관, 민간단체, 자원봉사자 등 다양한 소통 채널로 협력네트워크를 구축하고 CCTV, 보안등, 교통안전 시설물 개선하는 등 지역안전을 위한 기장군의 지속적인 노력이 가시적 성과를 거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앞으로도 군은 전 분야 1등급 달성을 위해 ▲어린이·노인보호구역 개선사업 ▲보행자 안전을 위한 인도 개설 사업 ▲산불대비 감시원 및 특별진화대 운영 ▲범죄예방을 위한 방범용 CCTV 확충 ▲안전문화 캠페인 확산 ▲생명지킴이 양성 교육 등 자살예방사업 추진 ▲인플루엔자 및 국가필수예방접종 지원 확대 등 각종 안전관련 정책을 다각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정종복 기장군수는 “경찰·소방 등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업으로 취약분야에 대한 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최상위권의 지역안전 수준을 유지하겠다. 특히 선제적 재난예방과 대응체계를 확립해, 인명피해 제로화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자체별 지역안전지수는 행정안전부, 국립재난안전연구원이나 생활안전지도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75.75 ▲52.73
코스닥 862.23 ▲16.79
코스피200 363.60 ▲7.6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697,000 ▼158,000
비트코인캐시 727,500 ▼3,000
비트코인골드 50,300 ▼100
이더리움 4,672,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40,260 ▼200
리플 789 ▼2
이오스 1,243 ▲2
퀀텀 6,085 ▼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880,000 ▼104,000
이더리움 4,680,000 0
이더리움클래식 40,360 ▼120
메탈 2,451 ▼4
리스크 2,496 0
리플 790 ▼1
에이다 720 ▼6
스팀 461 ▲1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638,000 ▼136,000
비트코인캐시 727,500 ▼1,000
비트코인골드 50,550 0
이더리움 4,672,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40,200 ▼130
리플 788 ▼2
퀀텀 6,065 ▲5
이오타 370 ▼6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