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푸드뱅크' 작년 나눔 720억원 기록···4년 연속 전국 1위

도내 취약계층 5만 3818명, 시설·단체 1355개소 밥상에 따뜻한 마음 전해 기사입력:2024-02-21 16:12:07
푸드뱅크 홍보물
푸드뱅크 홍보물
[로이슈 차영환 기자]
경기도 푸드뱅크의 지난해 기부식품·물품 제공실적이 역대 최고인 720억원을 기록하며 4년 연속 전국 1위 실적을 올렸다. 720억원은 2022년 684억원보다 36억원 증가한 것으로 전국 증가액 78억원의 46%를 차지한다.

도는 기부받은 식품과 물품을 도내 긴급생계 위기자, 차상위 계층 등 5만 3천818명과 시설·단체 1천355개소에 제공했다.

경기도는 현재 도 전역에서 푸드뱅크·마켓 84곳을 운영 중이다. 도는 기부처 발굴은 물론 각 시설의 운영환경 개선, 종사자 사기진작을 위해 매년 우수 푸드뱅크마켓을 선정해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유공자들을 표창하고 있다.

또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제공을 위해서도 힘쓰고 있다. 2022년 하반기 이용자 353명을 대상으로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용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물품이 신선 농·축산물(농산물 24.6%, 축산물 21.2%)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도는 친환경농산물 제공 확대를 위해 지난해 9월 8일 ‘경기도와 이마트가 함께하는 신선한 식탁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신선 농·축산물은 유통기한 등의 이유로 모집과 제공이 어려운 식품인데도 지난해 제공 실적 61억 2천만원을 달성했고 수혜자는 5천955명이다. 전년도 대비 7억원(13%), 1천956명(49%)이 증가했다.

허승범 경기도 복지국장은 “어려운 시기에도 취약계층을 위해 아낌없는 나눔을 실천해 주신 기부자와 현장에서 묵묵히 애써주신 푸드뱅크·마켓 종사자, 봉사자 등의 지원과 노력이 어우러진 결과” 라며 “올해에도 어려운 분들에게 따뜻한 손길이 전해질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부 의향이 있는 기업이나 개인 또는 경제적 곤란으로 물품 지원이 필요하다면 주소지 행정복지센터 또는 가까운 푸드뱅크·마켓에서 안내받거나 경기나눔푸드뱅크 누리집 또는 대표전화를 이용하면 된다.

차영환 로이슈 기자 cccdh7689@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81.82 ▼25.14
코스닥 860.47 ▲2.37
코스피200 367.25 ▼3.4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9,053,000 ▲831,000
비트코인캐시 809,000 ▲25,000
비트코인골드 56,100 ▲1,600
이더리움 4,770,000 ▲48,000
이더리움클래식 43,400 ▲890
리플 802 ▲5
이오스 1,343 ▲17
퀀텀 6,575 ▲9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9,292,000 ▲1,086,000
이더리움 4,781,000 ▲47,000
이더리움클래식 43,470 ▲980
메탈 2,907 ▼42
리스크 2,296 ▲39
리플 803 ▲6
에이다 741 ▲10
스팀 429 ▲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9,147,000 ▲964,000
비트코인캐시 810,000 ▲26,000
비트코인골드 55,000 0
이더리움 4,772,000 ▲45,000
이더리움클래식 43,450 ▲550
리플 803 ▲6
퀀텀 6,595 ▲125
이오타 369 ▲4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