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청년 해외봉사단 ‘기회 오다(ODA)’ 발대식 개최

120명 3주간 3개국에서 교육봉사·문화교류 등 기사입력:2024-01-12 16:26:27
발대식 참석인사들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사진제공=경기도청]
발대식 참석인사들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사진제공=경기도청]
[로이슈 차영환 기자]
경기도가 청년들의 해외 유명대학 연수와 일자리체험에 이어 해외봉사 기회를 제공한다.

경기도는 도 청년 120명이 오는 20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우즈베키스탄 등 개발도상국 3개국에서 해외봉사 활동을 펼친다고 12일 밝혔다. 경기청년 해외봉사단의 이름은 개발도상국에 대한 공적개발원조를 뜻하는 ODA(Official Development Assistance)를 활용한 ‘기회 오다(ODA)’이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한국대학사회봉사협의회가 주관하는 ‘기회 오다(ODA)’는 12일 경기도청에서 공모를 통해 최종 선발된 봉사단원 120명과 함께 ‘경기청년 해외봉사단 ‘기회 오다(ODA) 발대식’을 열었다. 지난달 17일 마감된 봉사단원 공개모집에는 120명 모집에 1,596명이 지원해 13.3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며 열띤 경쟁을 보였다.

국내 사전교육을 거쳐 본격적인 봉사단의 출범을 알리는 이번 발대식에서는 우즈베키스탄, 베트남, 캄보디아에서 약 3주간 교육봉사를 수행할 6개 팀이 활동 계획을 발표하고, 임명장을 수여하며 단원들의 사명감과 봉사 의지를 다졌다.

해외 파견 지역은 ▲우즈베키스탄(타슈켄트) ▲베트남(호치민, 응에안, 하노이) ▲캄보디아(캄폿, 시엠립) 3개국 6개 지역이다.

오는 20일 출국해 다음 달 7일까지 국가별 지역 특성에 맞는 교육봉사와 문화교류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경기도는 항공과 숙식 등을 포함한 봉사활동 경비 일체를 지원한다.

박승삼 경기도 경제투자실장은 “경기청년들의 해외봉사 경험이 더 나은 자기개발과 사회적 공헌의 기회 창출로 이어지길 바란다” 며 “청년들의 해외봉사 참여 의지가 매우 높다는 것을 이번에 확인한 만큼 경기도는 청년들에게 ‘더 고른’ 해외봉사 참여기회를 더 많이 제공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영환 로이슈 기자 cccdh7689@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81.82 ▼25.14
코스닥 860.47 ▲2.37
코스피200 367.25 ▼3.4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9,276,000 ▲721,000
비트코인캐시 800,000 ▲6,500
비트코인골드 56,950 ▲2,000
이더리움 4,783,000 ▲39,000
이더리움클래식 43,560 ▲750
리플 803 ▲6
이오스 1,345 ▲17
퀀텀 6,680 ▲17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9,498,000 ▲749,000
이더리움 4,793,000 ▲35,000
이더리움클래식 43,630 ▲850
메탈 2,911 ▼55
리스크 2,290 ▲32
리플 804 ▲5
에이다 743 ▲13
스팀 426 ▲3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9,320,000 ▲703,000
비트코인캐시 799,500 ▲5,500
비트코인골드 55,000 0
이더리움 4,779,000 ▲26,000
이더리움클래식 45,940 ▲2,930
리플 802 ▲4
퀀텀 6,750 ▲250
이오타 370 ▲1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