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경기도지사, 2023년 하반기 직무수행 평가 ‘잘하고 있다’ 58%

‘잘하고 있다’ 58%, ‘잘못하고 있다’ 17%로 긍정적 평가 우세 기사입력:2024-01-05 16:45:04
김동연 경기도지사[사진제공=경기도청]
김동연 경기도지사[사진제공=경기도청]
[로이슈 차영환 기자]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국내 한 여론조사 기관이 실시한 전국 광역자치단체장 직무 평가에서 58%의 긍정 평가를 받았다. 특히 김동연 지사는 전국 시도지사 중 부정 평가가 가장 낮았으며 연령대나 정치적 성향과 관계없이 고르게 좋은 평가를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5일 한국갤럽이 발표한 ‘2023년 하반기 광역자치단체장 직무수행 평가’에 따르면 갤럽은 지난해 7월부터 12월까지 6개월간 전국 유권자 2만 1,030명에게 거주 지역 시도지사가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는지 물었다.

경기도의 경우 5,500명이 응답했으며 김동연 지사는 ‘잘하고 있다’ 58%, ‘잘못하고 있다’ 17%, ‘어느 쪽도 아니다’ 5%, ‘모름/응답거절’ 19%로 잘하고 있다는 시각이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16개 시도지사(세종시는 응답자가 적어 제외) 직무수행 평가 평균은 ‘잘하고 있다’ 51%, ‘잘못하고 있다’ 29%다. 특히 김동연 지사의 부정 평가(17%)는 16개 시도지사 중 가장 낮았다.

성별로 ‘잘하고 있다’는 남성 61%, 여성 56%였으며 연령별로는 18~29세 60%, 30대 51%, 40대 65%, 50대 62%, 60대 56%, 70대 이상 53%를 차지했다. 성향별로는 자신을 보수라고 지칭한 응답자의 52%가 ‘잘하고 있다’고 평가했으며 중도 59%, 진보 72%, 모름/응답거절 40%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한국갤럽은 연령대나 정치적 성향에 따른 차이가 크지 않아 두루 호평받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이번 조사는 전화조사원 인터뷰(CATI)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경기도의 경우 신뢰수준 95%에 표본오차 ±1.3%p다.

한편, 김동연 지사는 지난달 여론조사 기관인 리얼미터가 발표한 광역자치단체 평가에서 지지확대지수 125.5점을 받아 전국 단체장 중 유일하게 100점을 넘겼다.

지지확대지수란 당선 득표율 대비 현재 지지도의 증감을 나타내는 지표로, 100을 넘어가면 임기 초에 비해 지지층이 늘어난 것이고 100에 미달하면 지지층이 줄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김 지사는 취임 이후 16개월째 지지확대지수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차영환 로이슈 기자 cccdh7689@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81.82 ▼25.14
코스닥 860.47 ▲2.37
코스피200 367.25 ▼3.4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0,332,000 ▲1,088,000
비트코인캐시 808,500 ▲5,500
비트코인골드 57,600 ▲400
이더리움 4,830,000 ▲56,000
이더리움클래식 44,100 ▲600
리플 811 ▲7
이오스 1,366 ▲24
퀀텀 6,950 ▲32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0,514,000 ▲1,164,000
이더리움 4,842,000 ▲59,000
이더리움클래식 44,160 ▲660
메탈 2,889 ▼46
리스크 2,318 ▲20
리플 812 ▲7
에이다 754 ▲6
스팀 429 ▲3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0,390,000 ▲1,077,000
비트코인캐시 805,000 ▲1,500
비트코인골드 55,000 0
이더리움 4,829,000 ▲52,000
이더리움클래식 44,860 ▼1,140
리플 811 ▲6
퀀텀 7,395 ▲785
이오타 380 ▲9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