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3주년' 칠성사이다, 누적 판매량 360억캔 돌파

기사입력:2023-11-27 21:30:06
center
[로이슈 전여송 기자]

롯데칠성음료의 ‘칠성사이다’가 올해로 73주년을 맞았다. 지난 상반기까지의 누적판매량은 250 ml캔 환산 기준으로 360억캔을 돌파했다. ‘칠성사이다’는 단일품목으로 매년 굳건한 판매량을 자랑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탄산 브랜드로 성장했다.

27일 롯데칠성음료에 따르면 ‘칠성사이다’가 처음 출시된 것은 1950년 5월 9일이다. 1949년 12월 15일 7명의 실향민이 합심해서 세운 ‘동방청량음료합명회사’에서 내놓은 첫 제품이었다. 이들은 각자의 성이 모두 다르다는 점에 착안해 제품명을 ‘칠성(七姓)’으로 하려 했으나, 회사의 영원한 번영을 다짐하는 의미에서 별을 뜻하는 성(星)자를 넣어 ‘칠성(七星)’으로 결정했다.

‘칠성사이다’는 전쟁의 어려움 속에서 경쟁음료들의 생산이 중단될 때에도 굳건히 살아남아, 전 후 세대들의 애환과 갈증을 달래주는 위로가 됐다. 그 후 칠성사이다를 만드는 회사의 이름은 ‘한미식품공업(1967)’, 그리고 ‘칠성한미음료주식회사(1973)’를 거쳐 현재의 ‘롯데칠성음료’으로 사명은 여러 번 바뀌었지만 ‘칠성사이다’의 정체성은 변함없이 이어져 오고 있다.

칠성사이다는 풍부한 탄산에 천연 레몬라임향을 더해 청량감을 선사해주는 제품이다. 바로 이 청량함이 칠성사이다가 경쟁사 대비 차별적 우위에 서게 만든 주요 성공 요인이다.

2021년 1월에는 ‘칠성사이다 제로’를 선보였다. 출시 초기부터 기존 오리지널 제품 본연의 맛과 향을 그대로 살리면서 칼로리에 대한 부담없이 가볍게 즐길 수 있는 탄산음료로 입소문을 타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6월에는 천연 라임향을 더해 청량한 속성을 한층 더 강화한 제로 칼로리 탄산음료 ‘칠성사이다제로 블루라임’을 출시했다. 해당 제품은 제로 칼로리 탄산음료를 즐기는 소비자에게 새로운 경험과 선택의 폭을 넓혔다는 평으로 꾸준히 판매되고 있다.

또한, 롯데칠성음료는 11월부터 12월 7일까지, 일상을 벗어난 상황에 재미를 부여한 ‘사이다 딴 세상’ 경품 행사를 진행한다. 최신형 휴대폰, 노트북, 카메라 등이 경품으로 준비된 이번 이벤트는 칠성사이다 250ml, 355ml캔을 구매한 소비자를 대상으로 하며, 캔의 QR 코드를 통해 즉석 당첨 및 SNS 인증 이벤트를 참여할 수 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칠성사이다는 국내 대표 탄산음료 브랜드로서 입지를 공고히 하고 ‘청량함’을 전달하는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53.31 ▼4.48
코스닥 864.07 ▼2.10
코스피200 356.04 ▼0.8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175,000 ▼248,000
비트코인캐시 361,700 ▼2,200
비트코인골드 32,750 ▼180
이더리움 4,036,000 ▼23,000
이더리움클래식 35,910 ▼250
리플 755 ▼1
이오스 1,053 ▼6
퀀텀 4,520 ▼2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455,000 ▼136,000
이더리움 4,056,000 ▼20,000
이더리움클래식 36,120 ▼130
메탈 2,265 ▼10
리스크 1,983 ▼25
리플 756 ▼1
에이다 825 ▼1
스팀 343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128,000 ▼283,000
비트코인캐시 361,000 ▼3,100
비트코인골드 33,510 0
이더리움 4,034,000 ▼28,000
이더리움클래식 35,840 ▼290
리플 753 ▼2
퀀텀 4,510 ▼44
이오타 37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