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독일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 전동화 구동장치 제조시설 준공식 개최

독일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 이천에 전동화부품 제조시설 준공···1200억 투자 기사입력:2023-11-16 16:21:24
비테스코 준공식 참석인사들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비테스코 준공식 참석인사들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차영환 기자]
세계적인 자동차 부품기업 독일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Vitesco Technologies)가 이천에 전기차 탑재 전동화부품 제조시설을 준공하고 2026년까지 1,2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16일 이천시 사음로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 코리아 본사에서 열린 자동차 전동화구동부품 공장 준공식에 영상으로 축사를 전했다.

김동연 지사는 “경기도는 RE100 선언으로 기후위기 대응에 앞장서고 있으며, 친환경차의 핵심인 구동시스템의 생산 확대를 위한 투자는 매우 시의 적절하다고 생각한다” 며 “비테스코를 비롯한 친환경 기업들이 경기도 내 혁신기업과의 상생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 공장 준공은 규제 중첩지역인 경기동부지역에 SK 하이닉스 등 반도체 산업이외에 친환경차 산업으로 새로운 활력을 더한다는 데 의미가 있다.

이번 준공으로 비테스코는 2026년까지 2,800㎡ 규모의 제조시설을 증설해 첨단 전기차에 탑재되는 전기모터, 인버터와 감속기를 모두 갖춘 통합 구동 시스템을 생산하게 된다.

도내 중소기업과 8천억원 규모 부품개발 및 구매협력 등으로 경기도 친환경 자동차 생태계 조성에 기여해 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독일 레겐스부르크에 본사를 둔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는 전동화, 하이브리드와 내연기관을 이루는 주요 부품을 연구 개발하는 기업으로, 최근 전동화사업에 집중하며 지난 해 90억 유로의 매출을 달성했다.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 코리아는 1987년부터 내연기관자동차 부품을 제조해온 이천 사업장에서 생산기술력을 탄탄히 다져왔다.
한편 이날 준공식에는 토마스 슈티알레(Thomas Stierle)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 그룹 전동화 사업부문 총괄 사장, 김경희 이천시장 등 80여명이 참석했다.

차영환 로이슈 기자 cccdh7689@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824.35 ▼18.94
코스닥 822.48 ▼6.93
코스피200 389.00 ▼2.55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9,947,000 ▲399,000
비트코인캐시 539,000 ▼3,000
비트코인골드 36,610 ▲550
이더리움 4,810,000 ▲20,000
이더리움클래식 32,220 ▲120
리플 797 ▼2
이오스 816 ▲3
퀀텀 3,717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9,912,000 ▲359,000
이더리움 4,805,000 ▲11,000
이더리움클래식 32,200 ▲70
메탈 1,541 ▲20
리스크 1,416 ▲8
리플 798 ▼1
에이다 594 ▲1
스팀 270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9,870,000 ▲392,000
비트코인캐시 539,500 ▼2,000
비트코인골드 35,560 0
이더리움 4,809,000 ▲13,000
이더리움클래식 32,130 0
리플 798 ▼1
퀀텀 3,707 0
이오타 235 ▼2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