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1분기 영업익 1917억..."역대 1분기 최대"

기사입력:2023-04-24 19:58:12
[로이슈 전여송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대표이사 존 림)는 24일 공시를 통해 2023년 1분기 연결기준 매출 7209억원, 영업이익 1917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따르면 위탁생산개발(CDMO) 사업의 안정적인 성장 및 삼성바이오에피스(이하 '에피스') 실적 연결 반영으로, 전년 동기대비 매출은 41%, 영업이익은 9% 증가했다. 지난해 4월 에피스 지분인수 후 연결 회계 처리에 따라 내부거래소거 및 PPA(기업인수가격배분) 상각이 반영됐음에도 불구하고, 매출과 영업이익은 모두 크게 증가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의 1분기 별도기준 매출은 5910억원, 영업이익은 2344억원을 기록했다. 원료의약품(DS) 판매량 증가, 환율 상승영향 등으로 매출 및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대비 각각 16%, 33% 증가했다. 특히 영업이익의 경우 1~3공장을 풀 가동하며 운영 효율을 극대화한 결과 큰 폭으로 늘었다.

삼성바이오에피스의 1분기 매출은 2134억원, 영업이익은 361억원을 기록했다. 미국, 유럽 등 글로벌 시장 내 다양한 치료 분야의 바이오시밀러 제품 포트폴리오를 바탕으로, 매출 및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대비 각각 7%, 4%씩 증가하며 지속적인 실적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지난 1분기, 글로벌 제약사 GSK·화이자·일라이릴리와 총 5000억원 규모의 위탁생산(CMO) 계약을 연이어 체결하며 수주경쟁력을 입증했다. 지난해 10월 6만리터 규모에 대해 부분가동을 시작한 4공장의 경우, 오는 6월 나머지 18만 리터에 대한 가동을 개시할 예정이다. 선수주 활동도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다. 현재까지 9개 고객사와 12개 제품에 대한 위탁생산계약을 체결했으며, 추가로 29개 고객사와 44개 제품 생산 계약을 협의 중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견조한 수요를 고려해 지난 3월, 5공장 증설을 결정했다. 제2바이오캠퍼스 부지에 들어설 5공장 건설에는 총 1조 9800억원을 투자한다. 5공장 생산능력은 18만 리터로, 올 상반기 중 착공해 2025년 9월 가동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현재 총 6종의 바이오시밀러 제품을 글로벌 시장에 상용화했으며, 시장 경쟁력을 갖춘 후속 파이프라인의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87.60 ▼34.21
코스닥 839.41 ▼7.17
코스피200 366.08 ▼5.5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968,000 ▲252,000
비트코인캐시 688,500 ▲6,000
비트코인골드 48,920 ▲80
이더리움 5,126,000 ▼8,000
이더리움클래식 43,910 ▼220
리플 733 ▲3
이오스 1,146 ▲4
퀀텀 5,135 ▲3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080,000 ▲328,000
이더리움 5,132,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44,070 ▼70
메탈 2,602 ▲16
리스크 2,331 ▲7
리플 733 ▲2
에이다 645 ▲2
스팀 375 ▲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024,000 ▲331,000
비트코인캐시 687,500 ▲8,000
비트코인골드 49,900 0
이더리움 5,128,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44,020 ▼10
리플 732 ▲2
퀀텀 5,110 ▲15
이오타 315 ▲4
ad